이재오등은 자신은 공천을 받았음에도 불구하고
"감정적, 보복적 공천 하지 말라"고 연일 박근혜에 맹공을 하더군요...
"당은 투명하고 공정한 공천을 해야 한다" 라구요... 

바로 전의 공천은 (친박 공천 학살로 불리우는) 어떤 평가가 가능할지...
지금의 공천은 어떻게 평가 하는 지 궁금합니다.
학살 대상만 바뀔 뿐  같은 짓거리 계속 반복 하고 있는 것 인가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