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닝구대협님은 "대협"이라는 풍모에 어울리지 않게 항상 비겁한 글쓰기로 공격하는 걸 즐겨하시죠.
예를 들자면 다음과 같습니다.

1. 왜 님과 비슷한 성향의 사람들조차 님이 댓글 논쟁할 때는 잘 거들어주지 않는지도 한번 쯤 생각해 보심이 어떠실지? 

--> 그래서 저랑 비슷한 성향의 사람들이 누구인지. 그리고 비슷한 성향의 사람이면 내용에 관계없이 거들어 주는게 맞는건지 궁금한데 답이 없더군요. 결국 나중에 들이민 답이 삿갓님과 미뉴에님이라는 건데, 솔직히 삿갓님하고 비슷하다 치고 시닝구님이 저 글을 쓸 당시는 삿갓님은 아직 댓글을 안 달았을 때고, 미뉴에님이 저랑 같은 성향이라니 황당할 따름이죠.

2. 정말 양정철스러우세요. 김덕규스러운 거야 님에겐 욕이겠지만 양정철스러운건 님에게 칭찬이겠지요. 

--> 양정철 스러운게 나한테 칭찬이고 김덕규 스러운게 욕이라는 소리를 왜 시닝구님에게 들어야 하는지 모르겠습니다.
제가 양정철을 딱히 빤적이 있나요? 그리고 김덕규의 불출마를 원하는게 김덕규를 욕하는 건가요? 솔직히 김덕규가 구민주계 인사가 맞나요? 김덕규는 호남출신, 구민주당 출신이라는거 빼면 구민주계 인사도 아니에요. 그건 님들이 그동안 김덕규에 관심이 없었기 때문에 착각한 일입니다.

3. 양정철 같은애 선거운동하고 다닐 열정과 마인드가 돼셔서. 조금 전 사과 취소. ^^


--> 이게 내가 여기서 한게 양정철 선거운동하고 다닐 열정과 마인드가 됐다는 근거가 되는건가요?
솔직히 제가 딱히 노빠처럼 군적이 있습니까? 개인적으로는 김덕규의 반발을 누그러트리기 위해서라도 중랑을 경선에서 박홍근씨가 양정철을 이겼으면 좋겠군요.

4. 하하하. 역시 깨어있는 시민은 낫살, 기타 등등 반말 짓거리 할 자격이 있죠. 훌륭하십니다. ^^


--> 근데 왜 제가 깨어있는 시민인가요? 아크로는 대다수의 닝구와 소수의 깨어있는 시민만 존재합니까?
그리고 전에 이중닉을 쓰던 님친구들이 퍼부은 저주와 막말은 기억이 잘 안나시죠? 님은 여기서 나쁜짓은 제가 한것만 기억 나고. 대협이시라 다른 것들은 잘 신경 안쓰지만 제가 한 사소한 일들은 어찌 그리 기억이 잘 나는지 그려.


물론 저런식의 낙인찍기식 공격이 여기서 시닝구님만 하는 것도 아니고 뭐 일반적으론 큰 문제라고는 생각하지 않습니다. 그런데 툭하면 튀어나와서 토론태도 지적하고 잘난척은 혼자 다 하시는 시닝구 대협님께서. 이런식으로 글질 하시면서 남탓만 하면 안되죠. 안그렇습니까? 그리고 유치하게 실컷 조롱해 놓고 "귀엽다"가 뭡니까?^^ 시닝구한테 들은 "귀엽다"는 미스터한테 들은 "천민새끼"보다 더 재수없어요. 그러니까 신경꺼주셈, 안그럼 스토커 취급할꺼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