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리 말하면 몇 분들 분노하시겠지만 그렇다고 봅니다.

일단 햇볕정책? 현 시점에서는 이미 통용가능성 없습니다. 외곽으로 떨려난 햇볕론자 교수들이 요즘도 개성공단 전면 재가동 가능하다 하지만, 현실은 그런 본인들도 자신이 없어서 유엔 안보리 제재는 전혀 상관이 없다고 강변을 하더군요.

게다가 지금이 1998년 (좋으나 싫으나 북한이 경수로 받겠다고 하고 표면상 핵실험은 안하던 시절)이면서 미국에서 인정을 받고 있던 김대중, 여기에 보수정권의 JP, 군인사였던 임동원 등이 핵심이전 햇병정책도 아닙니다. 

솔까말 이제 남은 사람들은 한겨레, 미국만 엮이면 눈깔 뒤집어져서 일단 반대하는 양반들, 언제나 결론은 북한에게 협상을 제안하고 대화를해보자는 혼자만의 소설가 이런 분들이지요.

막말로 북한이 핵을 포기할 가능성도 전혀 없는 지금, 북핵문제 가지고 이건 오로지 남한의 국내문제이고 민족문제고 어쩌고 약팔고 다녀봐야 별 무소용입니다. 당장 일본이 보통국가 되겠다면서 중국과 북한을 거론하는 판이고, 이거 민족감정 떠나서 보면 솔직히 틀린 소리도 아닙니다.

막말로 "침략 전력이 있다고 군대는 다시 가져서는 안되냐? 그럼 전세계가 자위대로 바꾸던가. 옆에 중국에 북한에.. 왜 우리만 안되냐?" 이건데 사실 틀린 말도 아니지요. 그걸 노무현도 알고 있으니 재임시절 자기 입으로 일본의 보통국가화도 막을 순 없다는 말을 했을 겁니다.

햇볕정책-동북아균형자론 같은 10년전 컨셉은 이제 통하지도 않고, 솔직히 이 정책이 DJ와 호남에 얼마나 이득을 안겨줄지도 의문입니다. 오히려 호남에 족쇄가 되지요.

막말로 매번 대북정책 나올 때마다 호남이 어쩌고 저쩌고 하니 국민의당이 대북정책을 바꿀 수 없네 하는 부류들을 보면 딱히 김대중에게 민주화의 공로는 거론을 안하더군요. 이건 뭐 별 가망도 없는 로또만 붙들게 하고, 정말 중요한 현찰은 숨기는 태도인데, 딱 봐도 속이 보이지요. 지들 속내상 찬성하는데, 부담스러운 건 호남에 전가하는 그런 거지요.



더 나가서 까놓고 말해 통일이 호남에 무슨 이득이 되는지도 알 수가 없습니다. 통일이 되면 그나마의 지역균형발전론도 북한에 떨려나게 되있습니다. 국가 예산을 균형발전에 투입해도 북한부터 퍼붓지 어떻게 그게 호남부터 갑니까. 일자리? 이것도 말할 것도 없지요. 어느 기업이건 통일이 된 상황에서는 외국 나간다고 욕먹기 싫어 국내에 주저 앉아야 한다면 까놓고 말해 최저임금법 따로 적용받고 관에서 노동자들 통제 가능한 북한지역을 고르지, 호남에 오지도 않지요.



NL의 경우엔 이미 쓰레기통에 들어가는 듯 하지만, 요즘 최순실 게이트에 적당히 묻어가면서 이석기 타령하는 부류들이 있던데, 이석기 목포 출신이건 말건 아닌건 아닌겁니다. 이석기 백명 구하느니 차라리 이정현 한명 구하는게 도움이 될 겁니다.




하여간 이런 의미에서 국민의당의 사드 찬성 검토는 대환영합니다.

웬지 정동영, 천정배, 최경환 등이 눈치 없이 이 판국에도 죽어도 사드는 안된다고 헛짓거리나 하고 자빠질 것 같은데.. 내일 모레 그 꼴이 날까 걱정이군요.





그리고 호남에 이득 여부를 떠나서도 까놓고 말해 요즘 같이 트럼프-시진핑-푸틴 시대에 뭔 십년전에 한물간 균형외교 타령인지.., 정신나간 양반들이 여전히 광해군 중립외교 이런 초등학생 수준의 말을 하던데, 광해군도 하라는 파병은 하면서 사보타주를 한 것이니.. 굳이 비유하자면 사드를 배치하되 도입은 안하는거지, 누구 말대로 fuck thaad를 외치는게 아니지요.


그리고 뭐, 더 까놓고 말해 정당이나 정치인이 대놓고 할 말은 아니겠다만, 한국의 국격은 원래 태생적으로 좀 조아릴 수 밖에 없습니다. 막말로 야권 바닥에 득시글한 부류 바램대로 미국이 몰락하면 그 날부로 중국에 조아리고 살아야지, 무슨 자주 시대가 오는게 아니지요.

삼국시대에도 수틀리면 중국에다가 조아리며 저 놈 좀 혼내달라고 읍소하고(더 꺠놓고는 징징거리고), 고려시대는 그냥 대놓고 부마국이 되었고, 조선시대에도 책봉 받아가며 운영하고, 나중에 상국의 주도자가 바뀌자 조금 개기는 듯 하더니 역시나 주제에 걸맞게 세자도 보내고, 참회의 절을 하던게 솔직한 말로 우리의 국격입니다. 

거기에 비하면야 전시작전권 쯤 없다고 대한민국이 무슨 식민지다 하는 분들은 솔직히 말해 정신병자라고 해도 무방하지요.
그리고 솔직히 양심적으로 그네들조차 저와 마찬가지로 전쟁나면 미국이 한미연합사에서 전시작전권을 갖는다는데 내심 크게 안심하고 있을 겁니다.


신라시대부터 이 수준이던 국격이 그나마 상국이 미국으로 바뀌고 이 만큼 올라갔는데, 그것도 까놓고 보면 분단이 되었고 분단으로 인해 중국과는 기본적으로 오랫동안 단절된 덕이 크다고 봅니다. 지금이야 배타고 비행기 타고 개나소나 중국 가는데? 하시겠지만 그것과 정말 대한민국 영역이 중국과 그대로 맞닿은 거는 차원이 다르지요.

막말로 미국 없으면 대도시 옆의 중소도시가 빨려나가고, 서울 덕에 지방이 빨려나가듯, 아무리 발광을 해봐야 한국은 지금보다도 더 급격하게 쪼그라들게 되있습니다.

아베는 트럼프 보면 발정이 나가지고 선물보따리 싸들고 굽실거리는게 아닐텐데 말입니다.

하여간 대선 가도를 위해서도 사드는 도입까지는 아니어도 배치는 이제는 제발 좀 찬성 당론으로 가야 됩니다.

전직 기상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