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중앙지검 형사7부(부장 오인서)는 강용석 의원이 자생병원을 국회증언감정법 위반으로 고발한 사건과 새누리당 이준석 비대위원을 병역법 위반으로 고발한 사건을 각각 각하, 무혐의 처분했다고 24일 밝혔다.

검찰은 강 의원이 박원순 서울시장 아들의 MRI 사진을 촬영한 자생병원 이사장을 고발한 사건에 대해 "강 의원이 정당한 이유 없이 자료 제출을 요구한 만큼 이는 국회증언감정법 위반"이라며 각하했다.

검찰은 강 의원이 이준석 위원을 "산업기능요원으로 군복무하면서 업체의 승인 없이 무단 외출했다"며 고발한 데 대해서는 "이 위원은 업체의 허가를 얻어 외출했고 대체근무를 한 사실이 확인됐다"며 무혐의 처분했다.

근데 이 양반 작년부터 엄청난 폭로로 많은 분들의 사랑을 받았지만 그동안 헛발질 말고 뭐 하나 제대로 해낸게 있었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