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한미 정부가 공식적으로 사드 배치를 밝혔습니다.
사드 배치 비용은 한미가 공동 부담하고 그 운용과 결정은 미국이 전적으로 권한을 가지는 불평등하고 이상한 합의입니다.
이미 중국에서는 오래전에 반대를 해 왔고 러시아조차도 반대하는 상황에서 박근혜 정부는 왜 사드 배치를 강행했을까요?
답은 멍청하니까 입니다.

박근혜가 사드배치를 공식적으로 합의한 것은 북한에  대하여 유엔이 강력하게 제재를 하는데 미국이 적극 힘을 썼고 결과로 중국조차 대북제재에 동참하게 된 것에 고무되어 사드배치를 통하여 북한이 미사일 개발이나 핵을 개발해도 소용없고 또 언제든지 감시당하며 보복을 당할 수 있다는 것을 보여주어 북한을 압박하여 핵을 포기하겠다는 어리석은 생각때문이죠

물론 일부 간신배를 빼고는 사드 배치로 북한에 대한 압박은 아무 소용이 없고 사드배치가 대북한 용이 아니며 대 중국 견제용이라는 사실을 우리 관료들이나 국방부 똥별들도 알고 있죠
그럼에도 불구하고 이런 멍청한 짓을 한 것은 박근혜의 외골수적인 자기확신과 닭대가리 같은 멍청함때문이죠

자 사드를 배치하게 되면 이제 한미일 군사 동맹이 강화되고 이에 대응하여 북중러 동맹이 방패가 되는 양상입니다.
한반도를 중심에 놓고 양대 진영의 한판 힘겨루기가 펄쳐지는데 우리가 자청해서 우리나라를 싸움판으로 제공했다는 것이고 이것은 청일전쟁을 불러온 민비와 같은 멍청함입니다.

당장 중국은 성명을 내고 강력 반발을 하고나섰으며 아마도 무역보복을 시작할 것입니다.
중국이 취할 수단은 아주 많습니다.
그리고 지금도 언론에는 그럴듯 하게 제재하는 것처럼 하지만 실제 현지에 가면 별로 달라진 것이 없는 대북제재가 오히려 더 적극적 지원으로 바뀌어지게 될 것입니다.
중국 지도부에 의하여 경원시 되어온 김정은의 주가 역시 올라갈 것입니다.

북한과 관계는 이미 더 이상 나빠질 것도 없어질 만큼 완전 끝장 나 있기 때문에 사드배치로 북한에 어떠한 영향력도 행사할 수 없고 오히려 더욱 돌이킬 수 없는 관계가 되었습니다.
뿐만 아니라 북한은 사드배치를 명분으로 미사일 개발과 핵무기 개발을 더욱 서두르고 정당화 할 것입니다.

러시아 역시 북한을 지원하면서 미국을 견제할 것이 뻔한 일입니다.
그렇지 않아도 푸틴은 러시아의 힘을 보여주고 강력한 러시아라는 자신의 트레이드마크를 과시할 기회를 잡은 것입니다.

여기에서 가장 깨춤을 추는 것은 일본의 아베와 극우세력입니다.
이미 사드 배치 이전부터 위안부 문제부터 시작하여 한국 정부는 항복하다시피 무너졌는데 이제 아베 정부는 헌법개정은 물론  군사력 증강에 박차를 가할 것입니다.
미국은 브렉시트로 인한 유럽의 출렁이는 상황을 커버하기위해 유럽에 집중을 해야하기 때문에 아시아에서의 전략적 균형역할을 일본에게
떠 맡길 것입니다.

이에 비하여 한국은 얻을 것이 전혀 없고 오히려 정치 경제 안보적 리스크만 떠안은 꼴이 되었습니다.
동북아 긴장이 고조되면서 무기를 더 사야하고 일본의 역할이 커지고 군비가 증강되어 위협을 느끼면서도 제대로 항의도 하지 못하는 딜레마에 빠져들고 북한에게는 아무런 효과도 없는 일이되고 말았으며 중국과 러시아는 적으로 돌려버렸습니다.

이 와중에 미국은 우리나라와 일본에게 천문학적 무기를 팔아먹어서 꿩먹고 알먹는 상황이죠
중국이나 러시아가 군비를 증강하면 한국과 일본 역시 군비를 증강 할 수 밖에 없으니까요
덤으로 중국이 군비 증강에 나서면 경제성장이나 사회문제해결 사회 간접자본에 투자하는 돈을 줄여서 중국의 추격을 지연시킬수도 있겠죠

왜 우리가 이런일을 자초하는지 이해가 안가는 일입니다.
자폐증에 빠진 한 지도자가 국가에 얼마나 큰 손실을 끼칠 수 있는지 좋은 사례라고 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