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는 박원순 아들 병역비리 논란에 참여하지 않았는데요
'깨어있는 시민들'이 보기에는 호남토호들이야 박원순 아들 병역비리에 올인한 것으로 볼테니 별 상관은 없겠지요

강용석에 배팅하신 분들을 '깨어있는 시민들'이
'런닝맨들 수준이 다 그 모양이지'하면서 밟는 것을 보니 좀 기분이 그렇네요

애초에 정봉주나 석궁교수보다 법원을 믿어야 하는 것처럼
아크로 분들이
강용석보다는 병무청이라는 국가기관을 더 신뢰하면 좋지 않았을까 하는 생각이 드는군요

이제 박원순이야 민주통합당 입당했으니 혁통계열로 붙을건데
문재인과 김두관 중 누구를 밀지 궁금하군요

어떤 분은 박진요 그만두고 친노 낙선운동 하자고 하시는데
이번 총선과 대선에서 친노들이 장악하는 게 낫지 않을까요?
그래야 '문재인 정권은 거제정권' ' 박근혜가 싫어서 나 찍었지'라는
역사가 반복되면서 호남의 자립이 완성되니 말이죠

제 지역구 국회의원은 다행히(?) 민주통합당이 아닌데 누구를 찍어야 할지 생각해 봐야겠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