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학교마다 2명의 변호사를 고용합니다. (변호사는 이 학교 저 학교 중복 계약 가능함) 사무실은 당연히 학교 내에 있습니다.

2. 한 변호사는 피해 학생을 변호하고, 다른 한 변호사는 가해 학생을 변호합니다.

3. 학교폭력이 일어나면, 피해 학생은 변호사를 찾아가서 피해 사실을 진술합니다. 이 때 진술서에는 거짓말을 적으면 안 됩니다. 나중에 재판에서 증거로 사용될 수도 있기 때문이죠. 미드에서 본 '선서증언' 같은 개념입니다. 진술서 작성이 끝나면, 피해 변호사는 가해 변호사에게 고지합니다.

4. 가해 변호사는 가해 학생을 불러서 진술서의 내용이 사실인지 확인합니다. 사실임을 인정하고 합의하겠다고 하면, 합의금을 내는 것으로 사건을 종결시킵니다. 사실임을 인정하지 않고 합의하지 않겠다면, 가해 변호사는 이를 피해 변호사에게 고지합니다.

5. 합의금은 기본 30만원이고, 주먹질 횟수 등에 따라 금액이 추가되고, 치료비는 별도입니다.

6. 합의가 이뤄지지 않을 경우에 피해 변호사는 이를 검찰에 형사고소하고, 따로 민사고소를 진행합니다. 그 후에는 재판 결과에 따르게 됩니다.

7. 1차 학교폭력에 이어 2차 학교폭력이 이뤄질 수도 있습니다. 이 경우에는 합의금이 100만원으로 높아지고, 나머지 과정은 동일합니다. 3차 학교폭력이 발생할 경우에는 피해 변호사는 합의 대신에 곧바로 형사고소와 민사고소를 진행할 수도 있습니다.

8. 학교 변호사는 학생-학생 사이의 폭력사건 뿐만 아니라 학생-교사 사이의 폭력사건 등에도 개입합니다. 이를 통해서 교사의 폭력이나 성추행 등을 막을 수 있고, 반대로 학생이 교사를 모욕하거나 위해를 가하는 것을 막을 수 있을 겁니다. 또 학교에서 일어나는 부정이나 비리를 대신 고발하는 경우도 생길 겁니다.

9. 학교 변호사의 고용 비용은 학부모가 공동으로 부담하는 걸로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