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부터 매일매일 문재인은 정계은퇴 약속 번복한 사기꾼. 외치면 물립니다.

앞으로 총선이 계속 화제일 며칠간은 정계은퇴 번복 사기꾼을 이 사람 저 사람 돌아가면서 외치면 됩니다.



그리고 그 다음부터는 상황에 따라 움직이면 됩니다.

어차피 이해찬 복당, 전당대회 룰, 원내대표 경선, 당대표 경선
기타 당직자 배분 등.. 무수한 난관이 문재인에게 있습니다.

그렇게 일이 터질 떄마다 쓰윽..

저 분은 뻔히 보이는 호남 패배 정계은퇴 약속도 사기치신 분 아닌가, 하면 됩니다.



막말로 문재인의 정계은퇴 조건은 이미 총선에서 맞아들어갔고
그럼에도 안 지키고 생깐 것은 세상사람들이 다 아는 겁니다.


아니 없는 것도 아니고 있는거 가지고 얘기하는데 이건 별 수가 없는 겁니다.

문재인의 특유의 나만 착해요 뒤통수질이 있을 떄마다
이번 호남을 향한 사기극을 재상기하는거...

반드시 해야 할 일입니다.


저 쪽에서 뭐라고 하건 말건
호남을 포함 전국 유권자들에게...
일단 저 놈은 공언한 약속도 안 지키는 놈이라는 건 계속적으로 주입할 필요가 있습니다.



벌써 노빠분들 사기라는 지적에 발끈하시는데....

누가 칼들고 문재인보고 정계은퇴 약속하라고 하지 않았습니다.
지가 해놓고 생까고 뭉개면서 사기치는것 뿐이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