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 남녀가 사귀다가 무슨 이유로든 헤어지게 될 수도 있죠.

남자가 여자를 찰 수도 있고, 여자가 남자를 찰 수도 있죠.

이걸 정치판에 대입해 보니, 더불어민주당과 전라도가 이번에 결별하는 것도 괜찮을 것 같다는 생각이 듭니다.

마침 국민의당이 생겨서 전라도를 잘 챙겨주고 대변해 줄 수도 있으니까 부담이 적어졌고,

전라도당이라는 이미지를 떨어내면 경상도나 다른 지역에서 더 지지를 받을 수도 있지 않을까 하는 생각이 듭니다.

김대중이 당총재로 있을 때는 결별이 불가능했고,

노무현이 일반당원으로 있을 때는 결별하면 죽는 줄 알았지만,

이제는 전라도가 더불어민주당을 찬 모양새가 되었으니 마침 잘 되었네요...

개혁세력과 전라도가 한 쌍이 된 건 광주민주화항쟁사건 때문이라고 봅니다.

전라도에도 보수우파가 득시글할 텐데도 불구하고 선거에서는 늘 새누리당 계통이 물을 먹은 것도 마찬가지로 광주민주화항쟁사건 때문이고요.

더불어민주당에서 탈당해서 국민의당으로 간 애들은 복당을 불허하는 게 맞을 것 같고,

이대로 더불어민주당이 전라도와 결별해서 온전히 개혁 정체성으로만 지지를 얻어내는 게 좋을 것 같네요.

물론 결과가 어떻게 나올지는 아무도 모릅니다. ^ ^

결과가 좋든 나쁘든 한 번 시도해 볼 만한 일이 아닌가 싶습니다. 저라면 그렇게 시도했을 겁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