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남에서 지지를 안 하면 정치 은퇴하겠다고 했는데,

선거 결과를 보니 딱 거기에 해당된다.

문재인이 정치은퇴를 말했을 때 많은 사람들이 어떤 기대를 품게 되었는데,

그 기대를 배반하면 안 된다.

2002년 노무현 후보는 지방선거 결과에 따라 후보경선을 다시 하겠다고 말했다가

지방선거 패배 이후에 그 말을 배반한 적이 있다.

노무현과 같은 배반을 저지르면 안 된다.

그러니 박수칠 때 떠나라, 문재인.....

정치는 안철수 따위에게 맡겨둬도 되는 것 아닌가?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