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대중 전 대통령의 3남인 더불어민주당 김홍걸 국민통합위원장은 국민의당 안철수 공동대표를 향해 야권 연대를 거부한 것···이적행위···제2 유신시대

 

 

안중근 의사와 안준생의 데자뷰

 

DJ3남 더민주당 김홍걸 : 김홍걸이 DJ와 묶여 소비된다는 현실에서, DJ와 김홍걸의 정체성이 얼마나 겹치는 지 살펴 볼 일이다.

 

DJ가 숫적 열세를 온 몸으로 껴안으며 민주화투쟁을 하는 자세는 곧 강자앞에서 패배주의에 빠지지 않은 비현실적 낭만적 독립투사와 같은 것이다. 김홍걸의 왈왈거리며 협박하는 태도에서 마치 안중근 의사와 안준생의 데자뷰가 어른거리는 것은 왜일까?

 

 

야권 연대 거부?

 

새누리당의 독주를 견제해야 된다는 명분이 정의일까? 그것을 앞세우는 배경에 숫적 열세는 고립과 핍박으로 연결된다는 패배주의 심리가 자리하고 있다. 호남변방인들의 반패권적 선택과는 어울리지 않는 자세이다. 정상배들이 떳떳하게 제 몫을 제 자리로 갖다 놓자고 한 적이 있었던가? 왜 새누리당에 필적하기 위한 연대를 주장해야 할 정도로 한국사회의 우열이 극명하게 지속되는 경향에 대한 진지한 고민은 친노에게 없었다. 정치가 이해 조정의 결정판인데도 변방인의 손을 잡기는커녕 냅다 발까지 걸고 넘어뜨리며 허허거리는 문재인에겐 정치의 치열함이 전혀 없다.

 

 

영남패권주의자의 주구로 전락한 김홍걸

 

김홍걸이 DJ와 이희호의 프리미엄을 멋지게 활용할 수도 있었지만, 세속적으로 최규선 게이트에 얽혀 DJ에게 누를 끼친 자신의 모습을 극복하지 못했다대북송금 특검을 난도질하고, 지지자들 등져 대의민주주의를 부정하고, 삼성재벌과 결탁한 참여정부를 떠받들며 짖어대는 주구로 전락한 김홍걸의 모습을 지켜보며 DJ와 세월 무상을 생각한다.

 

 

 

 

 

 

 

 

 


시대정신과반영남패권주의 전자책입니다. 다운로드하여 전파해주세요.


http://passionic.tistory.com/attachment/cfile4.uf@270FB63656EA5D290F10D8.chm

전자책 다운로드해 열었으나 (보안이 강화된 운영체제에서) 백지만 보인다면

1 '시대정신인반영남패권주의.chm'파일을 마우스 포인터로 가리킨 후 우측 버튼 클릭

2. 팝업메뉴에서 맨 아래 쪽 - property 선택

3. General-> security -> unlock 을 클릭하시면 읽을 수 있습니다.



사람들은 마치 자신들의 구원을 위한 것인 양 자신들의 예속을 위해 싸우고, 한 사람의 허영을 위해 피와 목숨을 바치는 것을 수치가 아니라 최고의 영예라 믿는다 - 스피노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