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식적으로 생각해도 김종인에게 전권을 줄 정도면 왜 안철수나 비노와 타협을 못했는지 이해가 안가지요
문재인이 선대위가 자리잡으면 물러난다고 했는데 이건 웃기는 것이죠
어차피 선거로 돌입하면 정당은 선대위가 모든 권한과 업무를 집행합니다.
당대표는 있으나 마나합니다.
그런데 김종인이 선대본부장인데 이분이 선거 켐페인 정책 전략 홍보등을 제대로 할 능력이 되거나 아래 집행위원장들과 원활한 소통이 가능한지 의문이네요
무엇보다 김종인이 친노 패권주의를 척결한다고 했는데 공천문제를 어떻게 할지
제가 추측하기로는 이미 문재인이 공사는 다 끝내고 페인트만 바르면 되는 정도로 하고 물러난다는 것 같은데 김종인이 허물고 다시 할 수 있는지  아니면 페인트만 노루표 대신 김종인표로 한다는 건지 모르겠군요

그리고 이런 과정속에서 최고위원회를 통해서 모든 결정이 이루어지는 것이 아니라 문재인 혼자서 다 해버리는데 이게 민주적 정당의 모습인지
그런데도 침묵을 지키는 추미애나 다른 최고위원들은 당원들이 핫바지 노릇하라고 선출한건지 참 아리송한 집안이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