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통점 : 언론 보도의 촛점이 된다


차이점 : 문재인 관련보도는 정권의 따뜻한 궁물이 그리운 기자들이 만들어낸 허상이다.


김성근 관련 보도는 콘텐츠 창출 능력이 부족한 기자들이 클릭수만 노리고 써대는 찌라시다.

백이숙제는 "以暴易暴"를 남겼고 한그루는 "以"를 남기고 간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