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9년 10월, 김재규는 왜 쏘았는가 [MBC '이제는 말할 수 있다' 2004년 4월 4일 (일) / 제 78 회]


▣ 79년 10월, 김재규는 왜 쏘았는가
올해는 박정희 전 대통령 서거 36주년. 박정희 전 대통령과 동향 출신이고 군대동기(육사 2기)로 박정희 대통령의 신임을 받아 보안사령관(68-71년), 중앙정보부 차장(74년), 건설부장관(75-76년), 중앙정보부장(76-79년)을 역임한 김재규는 "고향 형"처럼 절친한 박정희 대통령을 왜 쏘았는가?  이제 10.26에 얽힌 이면을 들여다보고자 한다.
▶ 궁정동의 "유일한 생존자", 김계원 전 비서실장 10.26을 말한다! 
▶ 파국에 몰린 79년! 김재규는 무엇을 고민했나?
▶ 김재규가 바란 것은 "민주화합·국민화합"이었다!
▶ 丈夫決心七年成, 10.26은 7년만에 이룬 거사였다!

 


10.26 궁정동 사람들 [MBC '이제는 말할 수 있다' 2005년 5월 29일 (일) / 제 96 회]


▣ 10.26 궁정동 사람들
▶ 10.26 총격 직후, 10월 27일 새벽 5시에 처음 사건 현장에 도착한 육군 과학수사연구소 현장감식팀이 촬영한 현장 사진, 언론사상 최초 공개
▶ 계속되는 논란... 계획적 거사냐, 우발적 범행이냐?
▶ 궁정동 안가는 어떤 곳이었나?
▶ 김재규는 과연 권력 찬탈을 꿈꾸었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