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기꾼들이 어디 가겠습니까?

말은 똑바로 해야죠.
"부산의 구미에 맞춤형으로 문성길이 돌아왔다."로 말입니다.

부산이 문성길을 택하면 부산이 변한것이 아니라 문성길이 부산의 구미에 딱 맞춤형일뿐이라는거죠.

호남이 한나라당찍고 영남이 야합당찍고...하는것이 지역주의 해법이라고 하는 사람들이 있는데 말입니다.
100% 틀린 야그란 말이죠.

부산이 문성길을 택하면 경상도패권주의
부산이 한나라당을 택하면 경상도패권주의..
호남이 한나라당 찍어도 경상도패권주의 고대로
호남이 야합당 찍어도 경상도패권주의 고대로...

그래서 호남기준으로 보자면
한나라당이나 야합당 어딜 찍어줘도 손햅니다.

그런데
한나라당은 예전부터 안찍어왔으니 한나라당을 찍네마네가 중요한게 아니고요.

확실히
야합당은 찍지 말아야 하는게 맞습니다. 야합당이 완전 "멸" 하고 경상도 사람들이 완전 말석으로 밀려난 후의
새로운 야당이 나올때까지는....

해서
야합당이 조금이라도 빨리 "멸"하게 만들려면 선거때 한나라당을 역선택 하는것이 그러케 이상할일은 아니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