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ttp://www.gallup.co.kr/gallupdb/reportContent.asp?seqNo=625




한국갤럽은 1984년 <한국인의 종교와 종교 의식>이라는 보고서를 단행본으로 펴낸 바 있습니다. 당시는 특정 종교 단체나 기관의 종교 관련 조사만 간혹 있었을 뿐 전국민을 대상으로 한 본격적인 종교 조사 연구는 없었기에, 저희가 사회 공익 차원에서 자체 조사를 하게 됐습니다. 이후 1989년, 1997년, 2004년에 이어 2014년 제5차 비교 조사를 실시해 지난 30년간 변화를 추적했습니다.

한국갤럽은 보다 많은 분들이 조사 결과를 활용하실 수 있도록 제5차 비교 조사 보고서의 주요 내용을 세 차례에 걸쳐 홈페이지에 공개할 예정입니다. 오늘은 그 첫 순서로 <한국의 종교 실태> 변화를, 이후 <종교 의식>, <종교 단체와 종교인에 대한 인식> 등을 알려 드리겠습니다.

한국인의 종교 1984-2014 (1) 종교 실태
→ 조사 결과 파일 다운로드(PDF)

제5차 비교 조사 개요
- 조사기간: 2014년 4월 17일~5월 2일(3주간)
- 조사대상: 전국(제주 제외) 만 19세 이상 남녀 1,500명
- 표본오차: ±2.5%포인트(95% 신뢰수준)
- 표본추출: 2단계 층화 집락 지역 무작위 추출-표본 지점 내 성/연령별 할당 추출
→ (참고) 한국갤럽 옴니버스 조사 표본설계 보고서
- 응답방식: 면접조사원 인터뷰
- 의뢰처: 한국갤럽 자체 조사

과거 조사 개요
- 조사대상: 전국(제주 제외) 만 18세 이상 남녀
(조사기간/ 표본크기/ 표본오차(95% 신뢰수준)/ 모두 면접조사, 한국갤럽 자체 조사)
- 제1차: 1983년 8월 25일~9월 8일/ 1,946명/ ±2.2%포인트 (보고서는 1984년 발간)
- 제2차: 1989년 3월 4~10일/ 1,990명/ ±2.2%포인트
- 제3차: 1997년 9월 14~26일/ 1,613명/ ±2.4%포인트
- 제4차: 2004년 1월 13~31일/ 1,500명/ ±2.5%포인트

조사 내용
- 한국의 종교 인구 분포 1984-2014
- 가족의 종교
- 생활 속의 종교 비중
- 종교인의 신앙 시기/ 신앙 기간/ 의례 참여/ 종교적 헌납 빈도
- 비종교인이 종교를 믿지 않는 이유, 비종교인의 호감 종교

주요 결과

● 종교 '믿는다': 1984년 44% → 2004년 54% → 2014년 50%
- 종교 믿는 사람 남성(44%)보다 여성(57%), 고연령일수록 많아(20대 31%; 60세 이상 68%)


한국갤럽이 2014년 4월 전국(제주도 제외)의 만 19세 이상 남녀 1,500명에게 현재 종교를 믿고 있는지 물은 결과 50%는 '믿는다', 50%는 '믿지 않는다'고 답했다. 




● 종교 분포: 불교 22%, 개신교 21%, 천주교 7%
- 불교는 고령층, 우리나라 동쪽에서, 개신교는 젊은층, 서쪽에서 상대적 강세


2014년 현재 한국인의 종교 분포는 불교 22%, 개신교 21%, 천주교 7%로 불교와 개신교가 비슷한 비중을 보였다. 연령별로 보면 불교인 비율은 2030 세대(약 10%)와 5060 세대(30% 상회)의 차이가 큰 데 반해, 개신교인과 천주교인의 연령별 분포는 상대적으로 고르게 나타났다. 

◎ 종교 분포에는 지역별 특성도 있었다. 불교인 비율은 우리나라 동쪽인 부산/울산/경남(42%)과 대구/경북(32%)에서 높았고 개신교인 비율은 서쪽의 광주/전라(31%)와 인천/경기(27%)에서 상대적으로 높아 대조를 이뤘다.

◎ 지난 30년간 다섯 차례 조사에서 불교인 비율은 18~24% 사이를 오르내렸고 개신교인은 1980년대 17%에서 1990년대 20%에 달한 이후 정체 중이며 천주교인 역시 매 조사에서 약 7% 정도에 머물러 있다.

G20150128_2.jpg


● 본인과 가족의 종교 일치율: 부친 51%, 모친 61%, 배우자 66%
- 30년간 부모-자녀 종교 일치율은 증가, 배우자 종교 일치율은 하락


G20150128_3.jpg


● 나의 개인 생활에는 종교가 '중요하다' 52% vs. '중요하지 않다' 48%
- 30년간 생활 속 종교 중요성 인식은 약화되고 있는 가운데 종교별 차이 뚜렷


G20150128_0.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