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래의 그림들은 문재인이 까일 수 밖에 없는 이유입니다. 정권교체를 바라는 국민의 여망을 문재인의 사적이익 탐닉 때문에 정권을 헌납했으니까요. 그리고 맨날 호남의 투표 성향에 대하여 훈수질을 하던 진보 운동권이 이 사실은 입 싹 씻은 채 쥐죽은듯 침묵하고 있으니 운동권이 혐오스러울 수 밖에 없습니다.

한국 민주주의 역사의 중심에 서있는 DJ의 후광을 업어 정치세력으로 등장한 노무현과 친노가 지금은 한국의 민주주의 완성의 과정에서 암적인 존재로 등장한 것은 역사의 아이러니라고 치부하면 되는 것일까요?


 

N박문 여론조사001.jpg


 


 

N박문 여론조사002.jpg


 



N박문 여론조사003.jpg

 

(출처는 여기를 클릭)




 



 


 


 

 

백이숙제는 "以暴易暴"를 남겼고 한그루는 "以"를 남기고 간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