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디 미스터, 내가 이런 말을 할 자격이 있는지 모르겠지만, 나이로 따지면 내가 아버지뻘은 되보이니 인생선배로서 자네를 위해 진심으로 충언을 하니 진정 도움이 됐으면 좋겠네. 자네의 성향으로 봐선 이런 글도 쌍욕으로 돌아올지 모르지만 자네와 이 사회를 위해 쓰는 글이라네. (나는 배운 게 없어 쌍욕을 하기 시작하면 기가 막힐 정도지만, 이런 글을 욕으로 하면 효과가 떨어지니 좋은 말로 하겠네.


우선, 자네가 반복적으로 물어온 질문에 대답부터 하고 시작하겠네.


**************************


대학은 나오셨나요?


출처(ref.) : 자유게시판 - 박원순 아들 병역비리? 고마 해라! - http://theacro.com/zbxe/?mid=free&page=2&document_srl=513162

by Anarchy


글 진짜 못쓰네...못 배운 티 나는 글이네...고딩 논술도 이거보단 읽을만 할텐데...

아주 그냥 못배운 티 팍팍!!!코피 팍!!!무식 티 팍!!!무릎팍!!!ㅋㅋㅋㅋㅋ


출처(ref.) : 자유게시판 - 여성성의 정치화 - http://theacro.com/zbxe/?mid=free&page=2&document_srl=512891

by Anarchy


********************************


나는 대학 갈 실력도 안 됐겠지만, 형편이 안 돼서 대학을 못 갔다네. 자네는 어떤 대학을 어떻게 나왔는지 모르겠지만 이제 속이 시원한가? 자네가 대학 나온 게 그렇게 자랑스럽고 고졸인 내가 그렇게 한심해 보이나? 내가 대학을 못 나와 글을 못 쓰는 게 그리 우습게 보이고, 자네가 대졸답게 그렇게 수준 높은 글을 쓰는 게 그리 자랑스럽나?


글을 잘 못 쓰는 게 죄인가? 아크로는 대졸 이상의 자네 같이 글을 잘 쓰는 사람들만 글을 쓸 수 있는 곳인가? 아크로 규정에 그런 게 없는 것 같아 미천한 글이지만 몇 개 썼다네. 내가 혹시 규정을 잘 못 알았다면 미안하네, 모르고 그런 것이니 다시는 안 쓸테니까. 그런데 초등학교도 못 나온 사람이 대졸보다 글도 잘 쓰고 인격도 높은 사람들이 많던데 거기에 대해선 어떻게 생각하나?


문제는 고졸인 나의 무식함보다 대졸에 로스쿨까지 다닌다는, 그렇게 많이 배운 자네의 인격파탄일세. 이런데 우리가 글을 쓰는 이유는 토론을 통해 조금이라도 좋은 사회를 만들어 보겠다는 거 아닌가? 그런데 자네의 글쓰기 행태는 오히려 자네 자신과 이 사회를 망가뜨리고 있는 걸로 보이네. 글에는 글쓴이의 인격이 담겨있는 걸세. 자네의 다른 댓글들도 보면 인격에 상당히 문제가 있어 보이네. 그 중 하나만 예를 들겠네.


******************************


너따위 무식한 저능아 급이랑 난 노는 물이 달라 요놈아 ㅋㅋㅋㅋㅋ 비빌 데 가려서 비벼라 ㅋㅋㅋ 낙오자새끼 ㅋㅋㅋㅋㅋ 충고는 무슨 구더기 새끼한테 침좀 뱉어준거지 ㅋㅋㅋㅋ 아 진짜 천민새끼가 깝치네 뒈져라 삐리리야 ㅋㅋㅋㅋㅋ

출처(ref.) : 자유게시판 - 오늘 민주당 경선 이계안의 선택은? - http://theacro.com/zbxe/free/444109

by 게플


*****************************


이게 자네가 그렇게 자랑하는 대학을 나오고 로스쿨까지 다닌다는 자네가 쓴 글 맞나? 자네가 나처럼 무지랭이라면 인격파탄자일지라도 그리 큰 문제는 없겠지만 자네는 장차 법조인이 될 사람 아닌가? 만약 이런 자네가 남을 심판할 판검사가 된다면 이건 큰 문제가 아닌가? 그런 인격으로 누굴 심판한단 말인가? 자네 하나 망친 거로 모자라 남의 인생까지 망치는 일이 아닌가? 이런 댓글을 자네 지도교수나 부모님, 또는 친구나 여자 친구에게 한 번 보여줘 보게. 그리고 그들 반응이 어떻게 나오나 한 번 보시게나. 자네는 인터넷에 욕구를 한 번 배설하면 끝이라고 생각할 지 모르지만 그 영향은 남의 마음에 상처로 남고 이렇게 글로도 남는다네. 자네가 글로 상처를 준 사람과 오프라인에서 만나지 말라는 법이 없다네. 자네 지도교수가 또는 직장 상사가 그런 사람이라면 어떻겠나? 인생을 넓고 멀리 보시기 바라네.


“먼저 인간이 되라“라는 말이 있잖은가? 이 말은 운동선수 지망생에게도 하는 말이라네. 하물며 판검사가 될 사람에게는 너무 당연한 말 아닌가?


먼저 인간이 되게나!

자네의 그런 인격으로는 법조인은 커녕 일반인으로 원만한 사회생활 하기도 힘들어 보이네.

그리고 자네와 아크로와 이 사회를 위해 글쓰기를 중단 하시게. 자네가 대오각성, 개과천선 할 때까지만이라도.

앞으로 인격을 갖춘 후 이 사회의 중요한 대들보가 되어 주길 충심으로 비네.


읽어줘서 고맙고, 고졸 주제에 주제넘게 충언을 해서 미안하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