넥스트2집 테이프를 사서 이곡만 주구장창 반복해서 들었던 기억이 나네요

뭐 혹자는 "아니 한국에서도 이런음악을 들을수있게되다니ㅠㅠ" 라고 놀라워했다지만

사실 이건 한국으로 범위를 좁히지않아도 쉽게 들을수있는 그런곡은 아니었다고 생각합니다.


뭐 이곡뿐이겠습니까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