푸른 하늘과 푸른물빛이 닿아있는 목소리.

음악이란 비어있는 공간같네요.

어떤 가구가 놓여있는지에 따라 쓰임이 달라지듯, 누구인가에 따라 완전히 다른 느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