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사나 제목은 그다지 큰 의미는 없다고 생각합니다.


그냥 멜로디 화려한 것이 좋아서요.


뭔가 증오를 표현한 그런 노래를 찾으려 했는데 얘들은 그런 수준은 아니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