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려를 뒤엎고 조선을 건국한 제 1명분이  주자학 근본 주의 국가를 건설한다는 거였죠. 따라서 이 논리에 충실하려면 상국인 명나라를 정벌하는 건 있을수 없는 '패륜'이 됩니다.그런데 이 성계와 정 도전은 이를 추진했고  이것이 지배층 사대부에겐 용납할수 없는 일입니다.그래서 이들은 이 방원의 쿠테타에 소극적 지지를 보내지요. 이 들의 지지가 있었기에 자기 아버지를 거스르는 쿠테타가 가능했던 겁니다.

 

참조로 이 성계의 원 고향은 전주가 아닌 만주로 추정됩니다.  만주(여진)족 출신이기에 그가 왕조를 건립한 후 상당수의 다른 여진족들도 조선에 귀화하지요.그런데 여진족의 귀화 행렬은 이 방원의 쿠테타후 친명 사대노선을 표명한 후에 없어집니다. 만약 친명 사대 노선을 거부하고 명나라 정벌을 선언했다면 더 많은 여진족의 지지를 받아서 과거 고구려 영토를 모두 회복하는 만주 강국의 건설이 가능했을지도 모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