며칠전 골목길을 가고있었는데 길냥이가 쓰레기통을 뒤져 뭘 먹고있었고 나는 골목을 쏜 쌀

같이 오는 승용차를 피하기 위하여 나도모르게 고양이 있는곳에 다가갈 수밖에 없었고 이에

놀란 고양이는 반사적으로 몸을 비틀더니 그 달려오는 승용차 바퀴밑으로 확 들어 가더군요



그 순간 고양이가 타이어에 밟히는 소리와 감기는 소리 그리고 비명소리가 겹쳐 들리더군요

난 순간 가슴이 무너져 내렸죠. 꼭 내가 깨지는것 같았고 나의 조직이 무너내리는거 같았음!

하지만 승용차 운전자는 그냥 달렸고 고양이는 어느순간 보니 다른차 밑에서 나를 보더군요



미안하다 고양아 미안해 나 때문에 넌 곧 죽을거야 넌 치명상을 입은거야 단지 넌 인지력이

사람보다 떨어져서 그것을 알지못할뿐! 실제로 고양이들 그렇게 많이 죽습니다. 바퀴밑에서

살아 나오지만 곧 살이 통통 부어오르고 몸이 마비되 가기 시작하는걸 고통과 함께 느끼죠!



오늘 죽은 고양이 죽은 장소를 찾아 명복을 빌고 또 빌었습니다. 고양이 사체는 발견할수가

없었습니다! 하지만 빌고 또 빌었습니다. “천하 보다 귀한것이 생명 이라는데” 왜 사람들은

좌파니 우파니 하며 그렇게 많은 사람들을 죽이는것일까? 이런일엔 종교인이 더 앞장서던데



왜 사람들은 전쟁을 좋아하는 것일까? 21세기 첨단문명도 이 살육을 막는데 도움이 안되나

성경에 보면 동물도 영혼이 있다고 합니다. 동물 그들의 눈망울을 보면 더욱 그것을 느껴요

오늘도 여러분 밥상에 오르는 수많은 고기들을 보면서 다시한번 그들의 명복을 빌어봅니다





http://media.daum.net/foreign/others/view.html?cateid=1046&newsid=20120126185013205&p=han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