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감은 진보로 깔고 단체장은 반반 주고..... 이거 한국인의 이중잣대 아닐까?

백이숙제는 "以暴易暴"를 남겼고 한그루는 "以"를 남기고 간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