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누리당 박대출 대변인은 22일 논평을 통해 "참사를 예언한 것처럼 떠들다니 '유스트라다무스'로 불러주길 원하느냐"


조선일보는 위의 빨간 부분을 제목으로 뽑았네요. 아이, 섹쉬쟁이들...




어쨌든 고 조동이를 그라인더로 갈아버리고 싶은 짱나는 노빠 유시민을 위한 노래~!!!



선거 때에 새누리당에 무슨 일이 생기면.                 (어디선가 누군가에 무슨 일이 생기면)


짜짜짜짜짜짱노빠들 엄~청난 드립이                        (짜짜짜짜짜 짱가 엄~청난 기운이)


틀림없이 틀림없이 발생한다                                   (틀림없이 틀림없이 생겨난다)


너희가 남이가 영패를 지켜여라~                             (지구는 작은 세계 우주를 누벼~라)


씩씩하~게 영패를 지켜어라~                                  (씩씩하~게 잘도 나른다)


짱시민! 짱시민! 너희가 남이가~                              (짱가 짱가 우리들의 짱~가)

백이숙제는 "以暴易暴"를 남겼고 한그루는 "以"를 남기고 간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