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슨 진리처럼 요즘 가수들은 가창력없이 비쥬얼로 먹고 산다고 주장하는 분들 있지만 전 아주 아주 생각이 다릅니다. 제가 볼 때 비쥬얼, 퍼포먼스는 말할 것도 없거니와 가창력, 작사 작곡, 해석력 모두 요즘 가수들이 뛰어납니다. 그도 그럴 것이 시대가 바뀌고 발전한 만큼 가수들도 그만큼 성장한 거지요. 이게 제 생각만 아닌게 송창식씨도 '당연히 요즘 가수들 가창력이 뛰어난다. 옛날 가수들은 노래를 잘 못불렀는데 그게 인간적으로 다가간 거다.'라고 이야기한 적이 있습니다. 아무튼, 제가 보기에 요즘은 댄스 가수조차 노래를 잘 부릅니다.

이런 요즘 가수들 중에서 요즘 제가 푹 빠진 아티스트가 있으니,

알리.

사실 전 알리에 대해 잘 몰랐습니다. 얼마전 나영이 노래 사건으로 이름을 알게 되었지요. 그냥 안스럽다 정도 생각하고 지나쳤는데 우연히 불후의 명곡에 방송된 이 노래를 접하고 속된 말로 뻑 갔습니다.

알리 - '바람이 불어오는 곳'
http://www.youtube.com/watch?v=xFw6fLqXsYQ

이 노래를 김광석 말고도 이렇게 잘 부르는 가수가 있다는 사실에 깜짝 놀랐습니다. 가창력은 물론이거니와 이렇게 김광석 냄새 지우고 자신의 색깔 입힌다는 것에도 놀랐지요.

그래서 유투브를 뒤져 몇곡 더 찾아냈습니다. 아래 노래에서 다시 한번 전율.

알리 - '고추 잠자리'
http://www.youtube.com/watch?v=5WdAao4Qij0

들으며 속으로 '어디서 이런 괴물 같은 x이 튀어나온거야.' - -;;;

감정이 과하다는 평이 나올 수도 있겠습니다만... 김광석은 물론이거니와 이른바 가왕이 원곡자인 노래를 기 하나 죽지 않고 과감하게 지르는 모습에서... 감탄이 나오네요.

그러다 '아무리 그래도 이 노랜 좀 안될거야' 했던 아래 노래에서도...

알리 - '나는 세상 모르고 살았노라'
http://youtu.be/-xe_YHNUhzo

혜은이라고 피해 갈 소냐. --;;;
http://youtu.be/9gY9vZrstkI

판소리까지. OTL
http://youtu.be/uNVlktZ5HbY

아래는 요즘 히트하고 있는 곳입니다.
'촌스럽게 굴지마.'
http://www.youtube.com/watch?v=Bm95DaRBwMs

일단 판부터 살 생각입니다. 요즘 저도 왠만하면 MP3로 소비하는데 알리만큼은 판을 갖고 싶습니다.

ps - 왜 그녀가 예능 분위기 강한 불후의 명곡에 출연하는지 모르겠네요. 알리 정도면 나가수에서도 충분히 통할 것...아니 좀 과감히 질러 말하자면 킬할 수 있을 것 같은데요. 이미 불후의 명곡에 출연했으니 나가수에 출연하긴 어려울 것이라는데....아무튼 나가수에서 알리를 보고 싶습니다. 요 몇년새 가장 천재적이라 느껴지는 가수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