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노무현 마누라가 100만불 받고, 아들이 500만불 받고, 2억짜리 시계 선물로 받아도 선의임. 고로 무죄.
but 이명박은 개고기집에서 개고기 싸게 먹었으니 까여도 됨.(출처 - 나꼼수 & 민주당 시의원인 개고기집 여사장)

2. 곽노현은 경쟁 후보에게 공소시효 따져가며 돈세탁해서 2억 줘도 선의임. 고로 무죄.
but 공정택에게 뇌물준 교장의 파면은 당연한 것임.
 
3. 정봉주는 증거 없이 추측만으로 단정지어 떠들고 다녀도 선의임. 고로 무죄.
but 아나운서가 쓴 책에서 읽고 아나운서 되면 다줘야하니 기자하라고 조언한 강용석은 집행유예형으로도 부족함. 

4. 한명숙 사건 때 정의를 살려낸 사법부.
but 오늘은 정의를 죽여버린 사법부.

5. 남상국의 자살은 남상국 탓.
but 노무현의 자살은 이명박 탓.

6. 시위자 때려죽인 노무현의 경찰은 엄정한 법집행의 수호자.
but 이명박의 경찰은 민주주의를 훼손하는 자.

7. 노무현의 FTA는 착한 FTA
but 이명박의 FTA는 나쁜 FTA

8. 노무현의 4대 선결조건 통과는 구국의 결단.
but 이명박의 쇠고기 시장 개방은 매국행위.


모든 기준은 노무현이 기준이네요.

노무현 편을 들면 뭔 짓을 해도 선의, 무죄, 정의, 국민을 위하는 마음. 

똑같은 짓, 혹은 그보다 나은 짓을 해도 노무현 편이 아니면 매국노, 국민을 짖밟는 행위.


희한합니다.


정봉주 문제는 곽노현 문제보다도 간단합니다.

그냥 이명박이 김경준과 함께 bbk로 주가 조작했다는 증거 단 한가지만 제시할 수 있으면 됩니다.

그런데 그것 하나 하지 못하면서 정봉주가 민주화 투사처럼 행세하는 꼴이 참 웃기네요.

눈물흘리며 분노하지말고 그 증거 하나만 찾아서 제시하면 됩니다.

그 간단한 방법을 두고, 눈물흘리며 분노하면서 민주주의가 죽었다 라고 외치면 그걸 보고 또라이라고들 하는 거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