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번 국가가 직면한 중요한 사항인 한미 FTA 같은 사항에 자기들 의견을 들어 보고 싶네요.


 

특히 노빠, 안철수 박원순, 문재인 유시민 조국, 나꼼수 뭐 이런 사람들 지지하고 좋아하는 사람들  정말  웃겨요.


 

왜 민주당한테 한미 fta 다 떠넘기면서 책임지라고 말하고, 이런 것도 처리 못하면 대권은 없다는 둥, 박원순이 된것도 다 민주당 때문에 된것이 아니라, 안철수 때문에,  한나라당을 너무 싫어해서 된것이라는 둥, 그냥 새로운 세력인 혁신과 통합 세력을 따라 오라는 둥, 별 그지 같은 말을 하는것을   큰사이트마다 볼  수가 있습니다.


 

이 중요한 사항들에 대해서 자기의견 한번도 낸적이 없는 기회주의자들인  안출수 박원순, 문재인 이런 사람들한테 한 번 들어 보고 싶네요. 얼마나 똑똑한 의견들이 있고 해결할 수 있는 방법은 있는지. 민주당 엄청 비판은 잘 하고, 게다가, 민주당을 믿지를 못해서 지들끼리 서울시장 후보까지 내기도 했으니 말이죠.


 

정당정치 엄청 불만이고 정당정치 없이도 잘하겠다고 떠들던데, 그들이 믿고 있는 무한한 능력을 가진 사람들한테 가서 의견내놓으라고 해결해보라고 해야 되는것 아닌가요???      그들이 생각하는 최고의 똑똑하고 지성을 가지고 그들이 최고로 존경해 하는 인물 게다가 그들이 지지하는 강력한 대권 후보자들 이니까요.


 

저런 빠들 부류들은  지들이 숭배하는 저 위에 언급한 인간들한테 이런 문제에 대해서 말한마디도 못하고,    질문도 못하는것들이    왜 민주당을 그렇게 물고 늘어지나요?


 

무슨 일만 있으면 표도 안주고, 호남당, 지역당 한계 어쩌고 하면서 늘 무시하고   한나라당과 같은것들이라도 싸잡아서 비판하고 욕하는것들이, 큰 문제만 생기면   민주당보고 해결하라고 하면서 온갖 압력은 다주고, 왜 민주당을 못죽여서 저렇게 야단인가요?  저런 인간들 중에 민주당간판을 내리라고 난리인 사람들도 무지 많습니다.


 

말은 바로 하랬다고, 이 사안은 먼저 노무현이 시작했으니, 노무현에 환장한 사람들한테 가서 떠들어야 되는것 아닌가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