떡하니 한명숙과 박원순을 양옆에 두고 단일화 그림을 만들었던 문재인
무슨자격으로 그런 그림을 연출했는지는 모르지만
지난번 김해에서 곽진업의 뒤통수를 치더니만 그렇다고 이봉수 운동을 적극적으로 한것도 아닌 그래서 결국 노무현의 고향에서 김태호에게 패배하고 말았는데 ( 결국 유시민 뒤통수치고 유시민 몰락하게 만들었지만)
그런데 이번에는 확실하게 화끈하게 뛰어다니면서 선거운동하고 엄청 열심히 하더군요

그런데 20%차이 이상으로 깨졌다
부산시민이 깨어있는 시민이라 지역연고 상관않고 투표했다고 보기는 어렵고 그렇다면 안방에서  박살난 문재인의 대권 지지율 이건 뭔가 냄새가 나는 것이지요

한경오의 주가조작에다 호남 머저리들의  멍청함의 합작품이라고 봐야지요

좌우간  노빠언론이나 노빠들의 문재인 패배에 대한 궤변이 기다려지는군요
어떤 희안한 논리를 들고나올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