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름다운 협박이네요

박 후보는 이날 오전 한강 잠실지구에서 열린 서울공무원가족걷기대회 참석에 앞서 연합뉴스 기자와 만나 "안 원장과 나는 일심동체로, 내가 서울시장 보선에서 떨어지면 안 원장도 타격이 있을 것"이라면서 "안 원장도 (선거지원 여부를) 고민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