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인적으로 기초단위의 정당무공천을 찬성하고 그 것이 바람직하다고 봅니다.
하지만 친노들과 친박들의 연정으로 인한 공격이 안철수에게 상당하게 영향을 미치는 듯합니다.(노무현의 꿈이 드디어 이루어 졌어 기쁩니다.)

닝구입장인 저로서는 호남정치인이든 영남정치인이든 노빠라는 것들과, 노빠와 야합한 진보 꿘들이 안철수와 함께 하는 것이 못 마땅합니다.

안철수가 합당하지 않고 기존 민주당의 비노나 반노들을 흡수 하지 못한 것이 씁쓸한 데...
머 이건 안철수 능력문제도 있지만... 비노나 반노들이 나올 명분이 부족했다고 봅니다.

하지만 지금은 다르다고 봅니다.
신당의 무공천 공천 설문 결과가 공천으로 나온다면.
안철수나 김한길은 지도력을 상실하기에...

신당이 다시금 구심점 없이 혼란에 빠져 지방선거를 치르고 패배한다면.
안철수와 친노,진보꿘들과 결별 할 가능성이 높아지고..
야권이 친노 대 비친노의 당으로 양분 될 가능성도 많아졌다고 봅니다.

어차피 큰 기대가 없는 선거라면.
안철수의 이번 결정은 처음엔 의아해 했지만.
다음 총선과 대선을 위해서는 시간이 있기에 잘 한 거라고 봅니다.

안철수가 정치에서 친노 니네 엿먹아라 하고 은퇴 할 가능성도 있지만.
안철수의 이번 결정으로 야권이 친노,진보꿘들과는 당을 같이 하는 일은 예전보다 덜 매력적인 카드로 자리메김 하는 계기가 될 거라고 봅니다.

머... 무공천으로 결정나면 안철수가 다시 동력을 얻게 되어... 선거 결과는 예전보다 덜 책임감이 있게되니...
안철수나 김한길의 힘이 강해질 걸로 생각합니다만...

공천으로 결론나서 신당이 친노와 반노로 확연이 갈리고 분당까지 하는 것이 저에겐 더 좋아보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