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 말이 나왔을 때는 환영 일색에 가까왔는데,
갈수록 좀 살벌할 정도....

근데 원래 다음 뉴스 댓글이 다른 포털에 비해 냉혹하고 시니컬하긴 하죠. ㅋㅋ
그래도 이정도로 반대가 쏟아질 줄은 정말 미처 몰랐네요.
안철수 쌓은 이미지가 얼만데.

기성 정치권과 거리 두는 모습을 보이려고 무소속을 택했겠지만
(아직 출마 선언은 안 했으나, 박경철이나 윤여준도 "나오면 반드시 무소속" 이라고 거들고 있으니)
오히려 야권 표 갈린다고 비난 비난......
윤여준과 논다고 질색......
게다가 설마 엄기영 정운찬까지 갖다 댈 줄은.....

저는 이 와중에도 안철수에 대한 인간적 호감과 믿음이 있는지라, 차마 엄기영까진 연상이 안 되는데 말이죠-_-
안철수는 너무 순진하고 외골수라 문제지(그러니까 윤여준 박경철 법륜스님에게 휘둘리고 있겠지요)
엄기영같은 기회주의자 부류와는 좀 다르다고 생각해요.

아무튼, 아무래도 인터넷 여론은 일부에 불과하니깐 최종 결과는 또 알 수 없지만,
출마 선언도 하기 전부터 이런 '명분있는' 비토가 쏟아지다니, 참 앞날이 암담하군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