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전에 한국의 공공정책대학원으로 대통령 스쿨이 있었으면 좋겠다는 의견을 밝힌적이 있다. 

우리나라엔 아직 시기상조일까요?

우리도 김대중 도서관이 있고, 김대중 평화아카데미가 있습니다만, 미국과 같이 공공정책 전반에 대한 공공지도자 양성기관으로서의 대통령스쿨로 발전되면 어떨까 하는 생각이 들더군요. 김대중 도서관이 연세대에 기부되어 운영되고 있으니까, 연대에서 이런 공공정책 학위과정을 개설하는 것도 좋을 것 같다는 생각이 들더군요. 정책적 성공과 실패에 대한 기록과 그에 대한 연구결과, 민관이 협동하는 인턴십 프로그램등을 운영하는 학위과정이 개설되면 참 좋을것 같습니다. (중략)

제가 민주당에게 아쉬운 것은 정치공학적 정치도박에 열중하는것 말고, 실제로 자신들을 위해서도 좋고 국민들을 위해서도 좋은 정책연구소, 싱크탱크, 차세대 리더육성을 위한 실질적 프로그램 등을 마련하는 노력인데, 그런 차원에서 대통령스쿨 건립을 위해서 학계와의 연계,지원방안을 생각해보는 것도 좋을것 같습니다. 


****


한국에 대통령 스쿨이 생긴다면 역대 대통령중 단연 김대중대학원이 가장 먼저 생겨야 맞고, 그럴만한 다른 대통령이 없다고 생각했음에도 내심 박정희를 들고 나와 대학원을 만들지 않을까 하는 일말의 불안이 있었는데... 결국 또 이런 소식을 먼저 듣게 된다. 참, 기가 막힐 일이다. 동상세우고, 대학원 만들고 참 잘 돌아간다. 

하버드 케네디 스쿨 같은 박정희대학원 생긴다. 

영남대, 개도국 신입생 모집

"새마을 운동에 대해 알려주세요."

영남대 이효수(60) 총장은 1987년 미국 하버드대 객원교수로 있던 시절, 하버드 케네디스쿨을 다니는네팔 출신 공무원으로부터 이런 부탁을 받았다. 그는 '새마을 운동'을 한국말로 정확히 발음했다. 이 총장은 당시 이런 생각을 했다고 한다.

'우리 대학(영남대)도 케네디스쿨처럼 박정희<사진>스쿨을 만들어 새마을 운동 같은 경제 개발 경험을 전파하면 어떨까?

그로부터 24년이 지난 지금 이 총장은 박정희스쿨을 만들고 있다. 영남대는 가칭 '박정희정책새마을대학원'(이하 박정희대학원)을 곧 설립하고 내년 3월 신입생을 모집할 계획이다. 

이 총장은 "2009년부터 추진단을 꾸려 준비해 왔고, 최근에는 강의와 교재 개발을 대부분 마쳐 곧 교과부에 대학원 설립인가를 신청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박정희대학원'은 한국에서 대통령 이름을 딴 최초 대학원이 될 것이라고 영남대 측은 밝혔다. 

영남대와 박정희 전 대통령의 인연은 각별하다. 박 전 대통령은 1967년 대구대와 청구대를 통합해 영남대를 설립했다. 

현재 영남대 재단인 영남학원 정관에도 '법인은 대한민국의 교육이념과 설립자 박정희 선생의 창학정신에 입각하여 교육을 실시함을 목적으로 한다'고 정하고 있다.

석사 과정으로 출발하는 박정희대학원은 개발도상국 지도자를 양성해 세계 빈곤퇴치에 기여하는 것을 목표로 했다. 

한국이 새마을 운동과 경제개발 5개년 계획 등을 통해 빈곤에서 탈피한 경험을 소개하는 데 그치지 않고, 개도국 상황에 맞게 정책을 현지화하는 방법을 연구하고 교육하겠다는 것이다. 

대학원에는 공공정책리더십과 새마을학과 등 두 개 학과를 만들고, 세부적으로는 리더십. 새마을이론 및 실천, 산림자원 및 생태보건 등 전공을 둘 계획이다. 


****

개도국을 대상으로 새마을 운동을 전파한다... 그렇다고치자. 그런데 리더십? 어떤 리더십? 독재자의 리더십? 여성편력의 리더십? 궁정동 안가의 리더십? 한심하고 부끄러운 일이다. 김대중 평화아카데미와 아태재단, 김대중 도서관이 먼저 나서서 먼저 했어야 할 일을 하지 못한 죄가 크다. 

또 주둥이로만, 지들이 불리할때만 '민주정부10년'을 말하며 김대중에 은근슬쩍 뭍어가는 노무현 재단 놈들은 노무현 관장사로는 모자랐던지 노란가게 같은 한심한 인터넷 쇼핑몰이나 하고 있고, 대통령의 최측근을 참칭하는 양아치 한 놈은 전임대통령의 자서전이 아닌 책을 자서전이랍시고 내놓고, 그걸로 별 재미를 못봤던지 또 다른 친구란 양아치 한놈은 자서전 제목과 비슷한 제목으로 책 내놓고 잘 팔린다고 흐믓해하는 동안, 또 다른 영남3류들은 독재자의 이름으로 공공정책 대학원을 만들고 있다. 빌어먹을 놈들인 것은 매한가지지만, 그래도 영남3류가 영남양아치들보다는 낫긴 나은 것 같다. 하긴 그러니 양아치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