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빠들이 항상 민주당에 깜이 없다고 나불대는데 일단 그 이유가 뭔지 아십니까
좀 두각을 나타날만하면 약간의 흠만 있어도 유빠들이 인터넷에서 여론질로
마녀사냥을 해서 이미지를 추락시켰거든요.
정동영은 노무현을 배신(철저히 그들만의 생각)해서 안돼, 손학규는 한나라당출신이라 안돼,
추미애는 노동법관련해서 안돼, 김민석은 철새라서안돼, 김근태송영길도 노무현을 비판해서 안돼,
그럼 될사람이 없지요.
전체유권자 퍼센티지로보면 유빠들의 세력은 한줌도 안되지만 인터넷에서 특정 민주당정치인을
비난하는 글을 도배하면 이상하게도 지금까지 효과가 꽤있었거든요..
가장 웃긴건 손학규의 출신을들어 욕을 하는것인데 2002대선때 강변역 테크노마트 건널목에서 있었던
광진지역유세때 김대중을 마구 까고 노무현이 급진적이라고 비난하던 김영춘이 열우당에 들어올때
권력쟁취에 눈이멀어 이들을 두팔벌려 환영했던 노유빠들이 손학규를 비판할자격이 있는지 모르겠습니다.
물론 저는 손학규나 김영춘이 한나라당에 있을때 김대중을 가루가 되도록깐것도 어떤부분에선 이해를 합니다.
당연히 한나라당인데 당의 분위기에 따라야지 근엄한얼굴로 '나는 내 양심상 김대중대통령에게 욕을 할수없다.'라고
할순없는거죠. 정치영화찍는것도 아니고ㅋㅋ
앞으로도 한나라당에서 민주당으로 이적하는 정치인들이 있을텐데 이들을 무조건 받아들여선안되고 역시
견제와 의심을 거두지말아야한다고 생각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