존경합니다. 역사의 흐름 행님. 고도의 박근혜 까였다니. 새가슴이라서 문제지만..


아참, 아크로에서 일부 분들이 '주어를 헷갈린다던지' '목적격을 헷갈린다던지' 하길래 부언하자면, 여기서 제가 '존경의 념'을 표하는 대상은 역사의 흐름 행님이 '박근혜 까'라서가 아니라 '고도의 까'이기 때문입니다. 단지, 왜 새가슴 모드인지.... 그게 의아할 따름인져....


재미있는 발언 ㅋㅋㅋ.gif


역사의 흐름 행님은 이렇게 말씀하시네요.

"허경영 같은 사람이 나와서 아무 공약이나 내세워서 당선된다면 얼마나 웃긴 정치판입니까?"


예. 맞아요. 정말 박근혜같이 돌대가리가, 기본적인 시사 상식도 없는 년이 나와서 아무 공약이나 내세워 당선된 후 공약 번복하기를 밥먹듯하고 있으니 얼마나 웃긴 정치판입니까?


ㅠ.ㅠ;;; 역사의 행님~~~~~~~~~~!!!


왜 '호부호형하지 못하고 길떠나는 홍길동'이 생각날까요? 박근혜를 직접 비판하지는 못하고 허경영을 돌려 비판하는 새가슴의 행님을 보니 짠하네요. 왜! 왜! 왜!


역사의 흐름 행님은 무엇이 무서워 '아무 공약이나 내세워 당선된 후 공약 번복하기를 밥먹듯이 하는 박근혜'를 직접 비판하지 못하고 허경영을 비유하면서 비판하였을까요? 왜! 왜! 왜!



백이숙제는 "以暴易暴"를 남겼고 한그루는 "以"를 남기고 간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