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빠들은 단일화때도 항상 그랬습니다.
민주당이 더 유리하다. 밑져야 본전아니냐 한번해보자..
유시민은 킹메이커가될것이다. 판을 키우려는 것이다.

유빠들은 민노당과의 합당에대해서 민노,진신당의 진성당원이 압도적으로 많으니
참여당이 목소리나 낼수있겠느냐고 감언이설로 약한척을 하죠.

막상 진보통합이되면 대표를 뽑거나 공천투표를할때 진상을 떨면서
민노당에게 '당원수 인해전술정치다' '박스떼기랑 다를바가 뭐냐' '민노당은 진보진영의 민주당이다'
이런 소리들을 하면서 당원투표가 아닌 여론조사로 가야한다느니 3당의 진성당원 투표권을
추첨을 통하여 30%씩 비율을 맞춰서 해야한다고 난리를 칠것임에 분명합니다.

요즘 유빠들의 동태를 보면 어떨때는 주사파라고 민노당을 까대고 또 어떨때는 입진보라고
정동영을 인정하는 발언을 했던 조승수를 까면서 저울질을 하는것 같이 보입니다만
조만간 어느쪽편을 들어야할지 결정이되면 한쪽편을 들면서 이간질을 할게 분명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