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번 지방선거에서 심상정이가 유시민에게 넘어가 망가졌는데 이번에는 이정희가 추파만 던지고 있다가  드디어
혼인신고까지 할 모양입니다

심상정이나 이정희나 좌파 여성계에서는 둘째가라면 서러워할 똑똑한 사람들인데 유독 유시민에게는 맥을 못추니
좌파 여성리더들은 유시민의 무엇때문에 그렇게 유시민에게 쉽게 넘어가는 것인지
더더욱 유시민의 가치관이나 정책 포지션은 오히려 한나라당에 가깝다고 할 정도인데

반면 유시민하고 정책적으로 더 가까운 입장인 중도나 우파성향 여성 정치인은 유시민에게 곁눈질 한번 안 주던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