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는 「남자는 왜 뚱뚱한 여자를 싫어할까?」에서 한 가지 의문점을 제기했다.

http://cafe.daum.net/Psychoanalyse/83fZ/233

http://theacro.com/zbxe/394363

 

이 글은 그 의문점에 대한 한 가지 해결책이다.

 

 

 

거식증에 걸린 여자만큼이나 극단적으로 마른 여자나 고도 비만으로 분류하는 극단적으로 뚱뚱한 여자가 그렇지 않은 경우보다 제대로 생존하고 번식하기 힘들다는 점은 명백하다. 원시 시대에 극단적인 굶주림 때문에 매우 마른 여자는 있었겠지만 극단적으로 뚱뚱한 여자가 있었을 것 같지는 않다. 나의 의문은 여기에서 출발했다.

 

지방 축적 정도의 측면에서 생존과 번식에 최적인 상태가 있을 것 같다. 만약 그렇다면 그 정도보다 지방이 더 적거나 많으면 약간이라도 생존과 번식에 지장을 줄 것이다. 물론 그 최적 값에서 아주 많이 벗어난 여자는 생존과 번식에 큰 지장이 있다.

 

이런 것들과 관련하여 남자가 매우 정교하게 설계되었다면 극단적으로 마르거나 뚱뚱하지 않더라도 최적 값에서 약간만 벗어나더라도 여자의 매력도를 낮게 평가할 것이다. 그리고 벗어나는 정도가 클수록 여자의 매력도는 더 낮아질 것이다.

 

만약 지방 축적 정도에 따른 번식력이 종 곡선(bell curve)과 비슷한 그래프를 그린다면 지방 축적 정도와 관련한 남자의 여자 매력 평가와 잘 부합한다. 만약 남자가 최적 값에서 뚱뚱한 방향으로 멀어질수록 여자가 덜 매력적이다라고 느끼도록 설계되었다면 고도 비만이 원시 시대에 없었다 하더라도 현대 남자들이 고도 비만인 여자를 매우 매력 없다고 평가할 것이다.

 

 

 

여기에서 제시한 설명의 경우에도 남자는 왜 뚱뚱한 여자를 싫어할까?」에서 제기한 것과 비슷한 모순에 부닥친다. 왜 여자는 지방의 최적 정도를 유지하도록 하는 기제를 진화시키지 못했을까? 만약 여자에게 그런 기제가 있다면 현대 사회의 여자들의 몸매는 거의 한결같을 것이라고 기대할 수 있지 않을까?

 

나는 이 의문에 대해 대담한 가설을 제기하겠다. 어쩌면 잘 설계된 지방-축적-수준-최적화 기제가 실제로 진화했는지도 모른다. 여자에게는 번식을 최대화할 수 있는 정도의 지방량을 유지하도록 하는 기제가 있는지도 모른다.

 

비만이 넘쳐나는 미국 같은 사회의 존재와 이 가설은 정면으로 모순되는 것 같아 보인다. 하지만 해결책이 전혀 없는 것은 아니다. 현대 산업 사회가 사냥-채집 사회와 다르기 때문이라고 보면 된다.

 

 

 

예컨대 현대인이 치질에 잘 걸리는 이유는 원시 시대에 맞추어 설계된 몸이 현대 사회라는 매우 다른 환경에서 살아가기 때문인 것 같다.

 

현대 사회에서는 대체로 고열량 식품을 먹기 때문에 적은 부피의 식품만 먹어도 된다. 이 때문에 변비에 걸리기 쉽다. 반면 원시 시대에는 섬유질이 풍부한 저열량 식품을 많이 먹었다. 변비는 치질로 이어지기 쉽다.

 

의자에 오래 앉아서 생활하는 것도 치질로 이어지기 쉬운데 원시 시대에는 그럴 일이 별로 없었다.

 

 

 

사실 현대 사회와 원시 시대의 환경이 매우 다르기 때문에 현대 사회에 비만이 많다는 설명은 이미 진화 심리학계에서 널리 유행하고 있다. 현대 사회에서는 고열량 식품을 쉽게 구할 수 있고, 육체적 운동을 많이 안 해도 된다는 점 등이 중요한 차이로 지적되고 있다.

 

이런 설명에서는 지방-축적-수준-최적화 기제가 실제로 존재하는지 여부에 대해 그리고 그런 기제가 어떻게 생겼는지에 대해 명시적으로 다루지 않는다. 만약 그런 기제가 존재한다면 왜 이미 지방이 많이 축적되어 있는데도 많이 먹는가? 원시 시대보다 현대의 음식이 더 맛이 있기 때문이라는 설명은 별로 설득력이 없어 보인다. 아주 맛이 있더라도 한꺼번에 어느 정도 이상 먹으면 더 이상 먹기 싫어진다. 만약 그런 기제가 존재한다면 아주 맛이 있더라도 지방이 어느 정도 이상 축적되어 있으면 더 이상 먹기 싫어질 것이라고 기대할 수 있다. 만약 그런 기제가 존재한다면 왜 이미 지방이 많이 축적되어 있는데도 인간은 지방을 더 축적하는가?

 

 

 

식품을 쉽게 구할 수 있다는 점이 비만의 조건 중 하나임은 분명하다. 하지만 이것이 지방-축적-수준-최적화 기제가 오작동하는 이유는 아닐지도 모른다. 만약 지방-축적-수준-최적화 기제가 제대로 작동한다면 식품을 아무리 쉽게 구할 수 있더라도 비만이 되지는 않을 것이다. 왜냐하면 식욕이 잘 조절되어서 옆에 아무리 맛있는 음식이 있어도 지방이 많이 축적된 상태에서는 별로 먹고 싶지 않게 될 것이기 때문이다. 또는 아무리 많이 먹어도 지방이 많이 축적된 상태에서는 더 이상 지방으로 축적하지 않고 그냥 배설해 버리는 방법도 있다. 문제는 이런 기제들이 제대로 작동하지 않는다는 점에 있는지도 모른다.

 

 

 

만약 나의 가설이 옳다면 음식이 풍부하다는 점 말고 비만이 되는 어떤 특별한 이유를 찾아낼 수 있어야 한다. 그리고 그 이유를 찾아내는 것이 불가능하지는 않다. 우리는 사냥-채집 사회에 대해 많은 것을 상당히 정확히 알고 있다. 물론 현대 사회에 대해서는 더 정확히 알고 있다.

 

사냥-채집 사회와 현대 사회의 차이점들을 몽땅 나열한 다음에 그 중에 지방 축적과 관련되어 보이는 것들을 추려내서 하나씩 검증해 보면 된다. 검증 방법은 간단하다. 비만인 사람을 대상으로 사냥-채집 사회의 어떤 측면을 모방하도록 하면 된다. 만약 지방-축적-수준-최적화 기제가 제대로 작동한다면 커다란 인내심이 없이도 쉽게 살이 빠질 것이다.

 

 

 

제일 쉽게 생각할 수 있는 것이 식단과 운동 방식이다. 만약 이 두 가지 중 하나 또는 둘 모두가 중요한 차이라면, 사냥-채집 사회의 식단 또는 운동 방식을 모방하면 먹고 싶은 만큼 먹어도 비만이 되지 않을 것이다.

 

어쩌면 식단이나 운동 방식과는 전혀 상관 없는 다른 요인 때문인지도 모른다.

 

잘 설계된 지방-축적-수준-최적화 기제가 있다고 가정해 보자. 만약 무엇 때문에 지방-축적-수준-최적화 기제가 오작동하는지를 밝혀낼 수 있다면 이것은 살을 빼려는 사람들에게 엄청난 희소식이다. 왜냐하면 큰 어려움 없이 살을 뺄 수 있기 때문이다. 이런 실용적인 면을 생각해 볼 때 지방 축적과 관련된 여러 기제들을 밝히는 연구에 많은 투자를 해 볼 만하다.

 

 

 

2011-06-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