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ttp://www.ohmynews.com/NWS_Web/view/at_pg.aspx?CNTN_CD=A0001545621&PAGE_CD=14

http://www.ohmynews.com/NWS_Web/Opinion/opinion1_m1_list.aspx?cntn_cd=A0001545626&add_gb=2&ord_gb=1&add_cd=RE005667003&line_no=10&page_no=1

"참여당 거부로 실패"

결국 "노무현의 유산"을 홀로 독점할 속셈인 유시민은 예상했던 그대로 판을 깨는 군요.

언제나 부처님 손바닥 안을 벗어나지 못하는 그 이기적이고 비열한 수법은,  당장 오늘부터 친노좌파 언론을 동원해서 시민사회와 민주당에게 수구, 구태, 궁물, 기득권, 호남지역주의 등의 낙인찍기 마녀사냥으로 이어질 겁니다.

온라인에서만 활개를 칠뿐, 오프라인에서는 한줌도 안되는 그 친위대들의 낙인찍기 놀이를 기다리시라.

이인영이 저렇게 나오는거 보면 이제 유시민의 밑천이 드러나서 정치인생 종말이 점점 다가오고 있다고 봐도 될듯 합니다. 시민사회도 저번 경기지사사건도 있는데다가 이번에도 거부하면 더 이상 인내를 보여주기 힘들 듯.

유시민의 입장에서는 이제 민주당이 떨어지도록 김해에서 최대한 방해공작을 할 겁니다. 예전 만천하에 공언한 그대로

"야권연대 안될 경우 죽기살기로 다 출마시켜 민주당을 탈락시키고 한나라당 이로운 짓을 할겁니다"

 진짜 그 짓거릴 하는 순간 정치인생의 종말을 맞이하게 될 겁니다. 문제는 안 할 수도 없어요. 안하면 그 동안 협박질이 다 뻥카였다는게 들통날 테니까. 이러지도 못하고 저러지도 못하고, 이강철이가 손학규 뒤통수 치듯이 뒤에서 공작을 할 것 같아 보이네요.

이봉수를 거둬 들이고 대단한 선심쓰는 척하면서 뒤로는 지지자들에게 한나라당 찍게 시키지나 않을까 싶습니다. 최악은 민주당이 김해에서 이기게 되는 것이니. 노무현의 유산은 민주당 것이라고 김해에서 공인받는 걸 유시민이 어떻게 봐줍니까?

개인적으로는 참혀당이란 유시민 사당이 민주당을 떨어지게 만들 힘이 없다고 보고 있고, 오프라인에서 경험상 유시민 지지자들의 대부분은 한나라당쪽에 더 가까운 인물들이란 걸 봐왔기에 전 저런 영양가 없는 단일화의 망령은 정치의 부정이라 보고 있습니다.

손학규가 분당 출마로 온갖 스포트라이트가 그쪽으로 쏠린데다가 분당에서 덜컥 이기기라도 해버리면 다음 민주당 대선후보는 거의 100프로 손학규로 정해진다고 봐도 되겠네요.

전 정권의 패배자들인 정동영, 정세균, 유시민, 이해찬, 김두관 이런 쓰레기들과 달리 중도좌우표를 흡수 할 수 있는 걸로 입증된 셈이니.
그나마 한명숙은 영남출신 진골친노들한테만 거리두면 손학규에 버금갈 정도로 중도표 흡수가 가능해 보이던데.  서울시장 선거보고 참 놀랐네요. 안티가 없는 정치인은 드문데 한명숙은 그점에서 대단한 겁니다.

영양가 없는 단일화의 망령에서 탈출하는 순간이 그나마 '박근혜 대통령'이라는 국제적 수치로부터 탈출할 가능성을 여는 순간이 될듯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