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두언 "지역주의 타파 위해 역차별도 해야"

(전주=연합뉴스) 이한승 기자 = 한나라당 정두언 최고위원은 23일 "망국병이라는 지역주의가 타파되려면 무엇보다 지역에 대한 투자나 각종 인사에서의 차별이 철폐돼야 한다"면서 "지금까지 차별을 조정하려면 역차별도 해야한다"고 말했다.

정 최고위원은 이날 전주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앞으로 우리가 지역별 공평한 투자가 이뤄져야 한다고 말하는데 공평한 투자만 갖고는 지역차별이 해소되지 않는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특히 그는 새만금 사업과 관련, "지난 16일 새만금 사업에 대한 종합개발계획이 확정됐다"면서 "총 사업비중 국비가 10조9천억원으로, 이 정부에서 종합개발계획을 확정한 것은 의미가 있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김대중.노무현 정부에서 하지 못한 일을 이 정부가 한 것으로, 이에 대해서는 여러분이 평가해줘야 한다"고 덧붙였다.


----------------------------

 

이거 잘만하면 정두언 같은 사람이 중심이 되어서 진짜 호남 지역주의가 대두될수도 있겠군요.


진보 개혁 진영이 좀 정신차렸으면 좋겠습니다.  언제까지 호남이 표 찍어주는 기계 노릇을 할거라고 생각하나요.

저는 호남의 이익이 진보 개혁 진영을 통해 대변되는게 호남에게도 그리고 진보 개혁 진영에게도 모두 좋은일이라고 생각하지만

지금 같이 호남에게 의무만 요구하면서 모욕까지 해대는 식의 정치를 하다가는

노무현 대통령이 주문한대로 "호남이 한나라당도 찍는"사태가 머지 않아 발생할 겁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