니가 뭔데 이딴 소리를 하느냐 면 할말 없습니다
제 생각이 그렇다는 것입니다
저는 기독교에 대한 비난을 주제로 글을 올리며 부차적으로 어느 공동체가 소속원 일부가 잘못할 때 그에 소속된 사람들에게 어디까지 비난을 할 수 있는가?
그 비난은 타당한가를 물었습니다
또한 현재 과도하게 진행되는 기독교인에 대한 비판에 대하여 객관적으로 토론하기를 바랐습니다

그러나 이곳 아크로의 무신론적 분위기를 익히 감안 하더라도 참으로 실망이고 아크로의 이성이나 지성에 파산이라는 점수를 줄 수 밖에 없습니다

그것은 단순히 제 의견을 동조하지 않았다는 이유가 아닙니다

첫째로는 최대한 객관적으로 냉정하게 평소에 주장하던 그런것이 아닌 이미 가득찬 편견을 그대로 가지고 주장을 하고 있기 때문입니다
둘째로는 공동체에 소속된 개개인이 받아야할 비난의 범위에 대하여 제대로된 토론이 이루어지지 않는군요

그저 너는 비난받을 만한 글을 평소에 올렸기 때문에 너는 틀렸다
이게 다입니다

그런데 솔직이 제가 올린글에 보편상식이나 논리에 현저히 어긋난 글을 올리지 않았습니다
있다면 말씀하십시오
다만 저는 기독교인의 입장에서 부당하다고 생각한 것을 올린 것 뿐이고 여러분들이 기독교가 나쁘다고 비난하는 기독교의 여러 부정적인 행태에 대해서는 수도 없이 동의를 하였고 직접 글을 올려 비난도 하였습니다

기독교인으로서 제가 정체성을 버리고 여러분과 같은 강도로 비난을 하던지 ( 그런데 그런분들도 같이 비난을 당하더군요 모 싸이트 보니까)
아니면 더 세게 돌을 던져 나는 다른 사람이라는 양심선언을 강요받던지
아니면 개종을 하던지 해야 여러분이 납득할 수 있을 듯 합니다

적어도 여러분의 제 글에 대한 반응만 본다면 위의 제 말은 오바가 아닙니다
좌우간 이건 저의 주관이니 무슨 가치가 있겠습니까마는 일부 회원들의 지성괴 이성이라는 주장에 회의를 심각하게 느끼며
또 의사표시를 안하고  방관자로 계시는 분들에게도 상당한 실망입니다

또한  진보를 외치는데
진보의 전제가 다양성의 인정이라는 것을 생각할 때 한의학에 대한 비난 의 방식
종교에 대한 비난과 심판관의 역할 기독교에 대한 비난등은 자신들만이 전능한 심판관의 자리에 앉아서 진리를 독점한다는 중세 교황의 태도와 전혀 다르지 않습니다

저는 이곳 사이트가 무신론을 기반으로 한 사람들이 많으며 과학적 합리주의를 신봉하기에 제대로된 종교토론이 불가능하다 여겨 가급적 언급하지 않았고 다만 사회현상의 하나 실체로서의 개신교에 대한 입장이나 동성애 등의 입장을 밝혔는데 ( 심지어 동성애에 대한 주장조차도 비난하는데 이것은 저의 종교적 신념 이전에 저의 개인적 신념이기도 합니다)

이것조차도 듣기 싫고 불편하다는 식이라면 아크로는 공론의 장이 아니라 과학 만능주의자들의 놀이터이며 인간의 생각이나 사고 형이상학적인 사고가 설 수 없는 그리고 인문학을 사실상 부정하고 오직 물리과학만 신봉하는 그런 사이트라고 생각합니다

따라서 아크로에서 진정한 지성과 이성적 토론이 불가능하다는 생각이며
그저 그런 저기주장만이 난무하는 사이트의 하나로 저의 평가를 조정합니다
그동안 제가 아크로를 너무 과대평가 하였다고 생각합니다

아크로에 대한 애정이 많았는데 조금은 거리두기가 필요할 듯 싶군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