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나라에서 저작권 문제가 이슈로 떠오르게 된 것은 어제 오늘 일이 아닌 것 같습니다. 한글 소프트웨어 불법복제부터 최근 해운대 사건에 이르기까지 저작권에 관련된 문제는 항상 우리 사회의 골칫거리로만 여겨졌습니다.

왜 우리는 불법 유통된 영화나 음악을 보거나 들으면서 양심의 가책을 느끼지 못하는 것일까요? 그런 일들이 엄밀히 말하자면 '도둑질' 에 해당된다는 것은 누구나 알고 있을 것입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사람들이 불법 컨텐츠를 거리낌 없이 이용하는 것은 '대부분의 사람들이 다 그렇게 하니 나 하나쯤 다운 받아도 상관없겠지' 라는 심리가 작용했기 때문입니다.

최근 합법적인 컨텐츠 보급이 이루어지고 있음에도 여전히 웹하드, 토렌트 등 불법적인 컨텐츠 경로가 여전히 활개치는 이유는 아마 접근성과 가격의 차이 떄문일 가능성이 높습니다. 웹하드의 경우 모든 종류의 컨텐츠( 영화, 음악, 드라마, 교양 프로그램 등)이 단 하나의 단일 통화(포인트 제도와 같은)로 거래되는데 비해 합법적으로 그러한 상품들을 구입하려면 각각 다른 사이트에서 포인트나 회원권을 구입해야 합니다. 만약 여러분이 5000원의 가격을 주고 컨텐츠를 구입한다면 단일 통화로 모든 문화 컨텐츠를 누릴 수 있는 웹하드와 한 종류의 컨텐츠 밖에 이용하지 못하는 공식 사이트 중 무엇을 선택하시겠습니까?

저작권 문제를 해결하려면 이러한 비효율적인 유통 구조를 개선하려는 획기적인 시도가 필수적이라고 생각합니다. 한가지 대안을 생각해 본다면 웹하드의 컨텐츠를 합법화하고 저작권을 가지고 있는 사람에게 정당한 돈을 지불하는 것입니다. 이미 여러 웹하드 사이트에서는 제휴 컨텐츠라는 이름으로 이러한 방법을 시행하고 있습니다. (비록 아직까지는 모든 컨텐츠가 합법적인 것은 아니지만)

우리는 너무 오랫동안 인터넷에서의 공짜 이용에 익숙해져 왔습니다. 일반 대중들의 인식을 개선하는 캠페인을 개최하고 컨텐츠 제공을 위한 합리적인 방법을 마련한다면 '불법 컨텐츠' 의 사슬에서 언젠가 벗어나는 날이 오지 않을까요?

ps:// 저 역시 토렌트나 웹하드를 이용해본 경험이 있으니 엄밀히 말하자면 '도둑질' 을 한셈이지요. 솔직히 말씀드리자면 그런 일을 했다는 사실 자체가 매우 고통스러운 적이 많았습니다. 친구들은 뭐 그런 거에 신경을 쓰냐고 말하기는 하지만...

profi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