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쌀 지원하지 마세요. "제발"
http://media.daum.net/politics/others/view.html?cateid=1002&newsid=20110305170704645&p=Edaily

북한 주민들이 "우리는 쌀 지원을 바라지 않는다"며 오히려 "한국사회의 대북 쌀 지원에 대해 격분해 하고 있다"고 자유북한방송이 보도했다. 

이 방송은 북한 내부 통신원의 말을 인용, 북한주민들 대부분은 대북 쌀 지원을 바라지 않는다고 밝혔다. 한국에서 대북 쌀 지원을 해주더라도 그것이 주민들에게는 아무런 혜택으로도 돌아오지 않는다는 것이다. 

소식통에 따르면 지난 2006년 청진역에서 손수레로 짐을 나르며 하루하루 생계를 유지하던 김씨는 대북지원으로 들어온 쌀과 비료를 운반하는데 동원되었다가 800g의 쌀을 훔친 것이 보위대 성원들한테 걸려 무참히 폭행을 당했다고 한다. 

김모 씨는 이 일로 하반신이 마비돼 집에서 구두수리를 하면서 어렵게 살아가고 있다. 김모 씨는 "쌀이 몇십 만 톤씩 들어오면 뭣하냐? 그 쌀을 우리가 한 번이라도 먹어보느냐"며 "한국사회의 대북 쌀 지원에 대해 격분해 하고 있다"고 한다. 

비단 김모 씨뿐만 아니라 북한 주민들 대부분은 대북 쌀 지원을 바라지 않는다고 한다. 한국의 지원으로 북한에 들어가는 쌀은 인민들을 못살게 구는 군부와 간부계층들의 배만 불려 주는 데 쓰이기 때문이다. 

북한 주민들은 도둑질을 하거나 시장에서 비싸게 사야만 그 쌀을 먹어볼 수 있다며, 한국의 대북 쌀 지원은 권력계층들의 부패만 키워주고 또 주민들의 반감만을 만들어 놓고 있다고 전했다. 때리는 시어미보다 말리는 시누이가 더 얄미운 것처럼.. 

소식통은 "북한 주민들을 위한다는 대북지원은 현재 북한주민들에게 그림 속의 떡일 뿐이다. 대북 쌀 지원을 주민들은 마음으로 받을 뿐이다. 우리가 바라는 것은 쌀 지원이 아니라 독재체제가 붕괴하는 것"이라고 말을 끝맺었다. 

****
1. 대개 대북강경책을 유도하는 내용을 주로 싣는 것으로 기억합니다만, 북한관련해서 익명의 소식통을 가지고 있는 이 자유북한방송의 정체는 뭘까요? 어느 정도 신뢰할 수 있는 걸까요? 남남갈등을 부추기는 삐라수준의 정보유포가 목적일까요?

2. 저 익명의 소식통 말이 정말 맞다면... (인도적 차원에서는 바람직하지 않지만) 대북 쌀지원을 계속하는게 북한사회의 붕괴를 촉진시키는 역할을 할 수 있지않을까요? 한가지 확실한것은 북한에 대한 쌀지원 사실을 북한주민들이 알고 있다는 것이고, 그로 인해서 민심이반이 계속 되고 있다는 얘기니까요. 

3. 북한 주민이 원한다는 독재체제의 붕괴... 어떤 방법을 말하는 것일까요? 남한은 쌀지원하지 말고, 무력공격을 감행하여 독재자를 축출하라는 요구라고 이해되는데, 과연 이게 실현가능성이 있을까요? 그리고 이 방식으로 김정일 독재를 붕괴시켰을때 우리가 충격을 흡수하고 상황을 적절히 통제할 능력이 있을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