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튼 쳐!" 김인혜의 '폭행신호' 충격... "머리채 끌고, 뺨 때리고

http://photo.media.daum.net/photogallery/society/0917_Education/cluster_list.html?newsid=20110224071408908&clusterid=287354&clusternewsid=20110224112826991&p=mydaily

서울대 음대 관계자 A씨는 23일 동아일보와의 인터뷰에서 "김 교수 입에서 '반주자 나가, 커튼 쳐'란 말이 나오면 학생들은 공포에 떨었다고 한다. 짧은 두 마디는 폭행을 알리는 신호였기 때문이다"라고 전했다. 

A씨는 "김 교수의 폭행은 지금까지 알려진 것보다 훨씬 더 심했다"며 "발성을 가르치려고 때린 정도가 아니라 여학생들의 머리채를 잡아 질질 끌고 다니고 꿇어앉은 학생의 무릎을 발로 찍어 누르기도 했다는 학생들의 증언이 이어졌다"고 이 매체와의 인터뷰서 주장했다. 

또한 A씨는 김 교수가 졸업 후 학교 행사를 찾아온 졸업생에게 '졸업 뒤 인사가 없었다'는 이유로 뺨을 수십 차례 때렸다고 주장했다. 

이 밖에도 A씨는 한 여학생이 고액의 참가비가 필요한 성악캠프에 불참 의사를 밝힌 여학생이 김 교수에게 얼굴이 부을 정도로 맞았다고 밝혔다. 

****

헐... 이건 뭐. 중징계가 문제가 아니라 형사처벌 되어야 하는 수준 아닌가... 넙버3 송강호도 아니고 "반주자 나가, 커튼 쳐" 라니. ㅡ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