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인터뷰를 보니 이번 대선 단일화 협상시 "패자에겐 총리직 보장"을 내걸지도 모르겠네요. '진정성을 보여라'는 명분하에 말입니다.

민주당과 국민참여당의 통합을 얘기하는 건가. 아니면 또 다른 통합된 친노 정당을 말하는 건가.

국민의 눈높이로 보면, 가장 바람직한 형태는 (두 당의)통합이다. 하지만 현실적으로 통합이 어렵다면 연정 형태의 연대 연합이 차선이다. 그것도 쉽지 않다면 경쟁을 통한 후보 단일화다. 이 가운데 적어도 후보단일화는 꼭 이뤄야 한다는 건 지엄한 국민의 명령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