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기총 회장 후보자들의 정견 발표인데요
봉은사 사건에 대해서 다들 올바른 이야기는 하는데 얼마나 실천력있게 할런지
어쨋던 말은 올바른 방향이라고 보는데

두 후보는 봉은사 땅 밟기로 대두된 타 종교와의 갈등에 대해서도 입장을 밝혔다.
길자연 목사는 교인들에게 성숙한 신앙관을 가르쳐서 이런 사태를 막겠다고 했다.
길 목사는 "다종교화된 한국 사회에서 타 종교를 일방적으로 몰아붙이는 것은 바람직하지 않다.
 
하나님의 영광을 가리고 복음 전파에도 막대한 손해를 가져 온다"고 했다.
 길 목사는 그 대안으로 교인들에게 성숙한 신앙관을 가르치겠다며 타 종교에 대해 가져야 할 자세에 대해 책자를 발간하겠다고 했다.

김동권 목사는 회원 단체나 개인 중에 타 종교와 물의를 일으키는 경우 한기총 차원에서 경고하고 불이익을 주겠다고 했다
. 김 목사는 "종교의 자유가 보장된 나라에서 타 종교와 불미스러운 일이 일어나서는 안 된다"며, "교회가 탁월한 윤리적 위상을 갖춰 나갈 수 있도록 한기총이 앞장서겠다"고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