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사회게시판 최신댓글



정치/경제/사회 게시판

글 수 17,937
경상도, 전라도로 나뉘어 관념 싸움을 하는 것을 보면 한심하다는 생각이 듭니다.

언제까지 이 좁은 땅덩어리에서 호남 vs 영남, TK vs PK 등등으로 나뉘어 지역주의 사고로 살아갈 것인지들.

사실은 다 허망한 관념의 '금긋기' 놀이인 것을 모르는 것이지요.

가령 무엇을 옳고 그르다고 할 수 있습니까? 시시비비가 다 관념의 상대주의에서 생기는 것 뿐인데요.

전에 써놓은 아래글 참고하시길 바랍니다.


무엇이 옳고 무엇이 그른가? - 이명박 대통령은 옳바른 사람인가?


앞으로 당분간 저를 안보아도 좋아 속시원하실 분들 많으실 것입니다. ^^

제가 마음과 몸이 모두 분주해서,  당분간 글은 거의 쓰지 못할 것 같습니다.

다시 돌아올 때쯤 아크로가 더욱 발전하고 성장해 있기를 기원합니다.


늘 마음에 평화, 가슴에 사랑, 머리엔 지성이 넘쳐나시길...바랍니다!!!


그럼.... 再見!


2010. 8. 29.     10:12



모두 깨어있는 의식으로 사시길 바라는
<참>사랑


<덧글> 담벼락 글 ...쌍도 노빠 박경철

전공은 아니지만 둘다 주식을 이름 날린, 고승덕 vs 박경철 보면...
누가 사랑하는 마음으로 사느냐가 보이는 법입니다.

박경철의사, 본인이 직접 가난과 아픔을 경험했기 때문에 저리 사는거겠지요!

"쌍도 노빠"란 말이 빠졌으면 좋겠다 싶은

충북 노빠 <참>사랑

이만....


지나가다442호
2010.08.27 01:29:46
146
여기 형들의 분류에 따르자면 박경철은 쌍도 노빠에 들어가겠지? 게다가 영남 우월주의에 빠져서 방송에도 출연하는 양반이 사투리도 안 고치고 말이야. 뭐 항상 약자편에 서는 사람 같은데 어쩌다가 더러운 쌍도 노빠가 됐는지 모르겠지만 이 양반은 대부분의 일정을 지방 학생들에게 꿈을 심어주는 강의를 하고 다닌다고 하네. 최근 기사에 이 양반이 한 인상적인 말이 있는데 이거 보고 여기 일부형들을 조금이나마 이해해 볼까해.

http://er.asiae.co.kr/erview.htm?idxno=2010071603293758542

그는 사람의 가치를 계량화하는 자본주의 사회, 꿈을 잃은 청소년들로 가득한 사회에 꿈과 희망을 전달하는메신저로서의 삶을 살기로 결심한다. 지방의 고등학교와 대학교를 찾아다니며 연간 150회 이상의 강연을 하는 것도 그런 이유에서다.

기회를 부여받지 못한 아이들이 왜 삐뚤어지는지 아십니까? 꿈이 없기 때문입니다. 미래에 그 아이들에게너 왜 이렇게 됐냐?’라고 물으면더러운 세상을 만나서 그렇다고 답하겠지요. 지금 우리 시대 아이들의 70%는 가슴에 시퍼런 비수를 갖고 있습니다. 저는 이것이 굉장히 두렵습니다라는 그의 말이 의미심장하게 다가왔다.

삭제 수정 댓글
2010.08.27 07:45:00
지나가다442호
담벼락에서 공감대가 하나 형성되었는데 알려줄께

개쌍도라는 말을 쓰면 되려 설득력이 떨어지고 기피하게 된다 경상도라고 고쳐 쓰고 , 특정 행태에 대해 '병신짓'이라는 탈지역 보통 비하 명사를 쓰도록하자.

예를 들면 경상도 노빠 병신짓하는 박경철 OK?
삭제 수정 댓글
2010.08.27 07:46:01
지나가다442호
본글 쓴 사람하고 다른 윗댓글 쓴 사람인데 나도 442호네, 담벼락 번호 붙이는 시스템 좀 세분화하자~ 헷갈리겠다




댓글
2010.12.30 00:19:19
id: 참사랑참사랑

번호
글쓴이
공지 운영진 아크로 성격에 대한 운영자 입장 6
운영자2
2012-02-28 1057207
공지 운영진 정치사회 게시판의 성격
id: 운영자4운영자4
2012-12-20 1188237
공지 운영진 준회원 승급에 대한 안내 말씀
id: 운영자4운영자4
2013-04-29 1123952
공지 운영진 정치사회 게시판 단순링크나 독백식의 글은 담벼락으로 이동조치 합니다
id: 운영자4운영자4
2013-06-29 1051254
3177 정치 차명계좌 혹은 수상한 돈의 흐름이 실제 있었다면? 17
id: 라이툼히라이툼히
2010-09-05 4529
3176 노무현과 삼성의 유착관계를 부정하는 분들이 보이시는군요 9
id: 리버럴1리버럴1
2010-09-05 5597
3175 부관참시와 정의 13
id: 흐르는 강물흐르는 강물
2010-09-04 4714
3174 천주교에도 통하는 삼성의 힘? 2
id: 흐르는 강물흐르는 강물
2010-09-04 4412
3173 타블로 학력 논란에 관한 저의 생각들 3
id: getabeamgetabeam
2010-09-03 4050
3172 진보연합정치론에 회의적인 이유..
id: 악랄한..악랄한..
2010-09-03 7914
3171 시사 천안함은 사고로 침몰했을지도... 1
id: whatadaywhataday
2010-09-03 11844
3170 유명환 딸 대신 누가 뽑힐까? 3
id: 미투라고라미투라고라
2010-09-03 5687
3169 시사 다우징에 대한 믿음과 기상청에 대한 조롱 4
id: 이덕하이덕하
2010-09-02 4932
3168 쇼펜하우어의 토론의 법칙 3
id: 숨쉬는 바람숨쉬는 바람
2010-09-02 9600
3167 존레논 - <GOD> movie
id: lovelessloveless
2010-09-02 6886
3166 시사 솔직이 이광재는 선거출마하면 안되는것 아닌가요? 5
id: 흐르는 강물흐르는 강물
2010-09-02 4486
3165 나랏도장에 얽힌 이야기 3
id: 미투라고라미투라고라
2010-09-02 5156
3164 홀어미, 과부, 미망인 호칭 2
id: 미투라고라미투라고라
2010-09-02 7313
3163 사람들을 속이는 공부... 10
id: 숨쉬는 바람숨쉬는 바람
2010-09-01 4069
3162 정치 역대 정권의 2인자들... (중) 3
id: 하하하하하하
2010-09-01 5204
3161 '강한 남자'에겐 끽소리도 못하는 네티즌 3
id: 악랄한..악랄한..
2010-09-01 3870
3160 이거 칭찬인가요? 욕인가요? 18
id: 흐르는 강물흐르는 강물
2010-09-01 4434
3159 시사 적반하장 몇 가지. 2
id: whatadaywhataday
2010-09-01 3726
3158 괜찮아 보이는 영어 토론 사이트..
id: 숨쉬는 바람숨쉬는 바람
2010-09-01 5247
3157 전자발찌법 소급적용 위헌 논란 20 movie
id: 백수광부백수광부
2010-09-01 5440
3156 타블로.. 1
id: 숨쉬는 바람숨쉬는 바람
2010-08-31 3933
3155 monomania와 paranoia의 번역어 1
id: 이덕하이덕하
2010-08-31 3713
3154 시사 이별의 예의 - 김연아 오셔 사태에서 가장 공감가는 글 5
id: 숨쉬는 바람숨쉬는 바람
2010-08-30 5443
3153 타블로 학력때문에 타블로가 주목받았으니 그 학력을 검증해야겠다? 11
id: 악랄한..악랄한..
2010-08-30 4406
3152 "전라도 사람은 교활하다"와 "B형 남자는 바람둥이다" 2
id: 이덕하이덕하
2010-08-30 5956
3151 개쌍도 드립은 패배주의자의 자학에 불과하다
id: 흐르는 강물흐르는 강물
2010-08-29 3430
3150 <부덕의 소치>의 용례에 관한 어떤 관찰 9
id: 코블렌츠코블렌츠
2010-08-29 7193
어제도 아내가 전라도는 좀 그렇다고 해서 야단야단쳤지비요 1 image
id: 참사랑참사랑
2010-08-29 4296
3148 호남이 영남을 이기는 길 3
id: 흐르는 강물흐르는 강물
2010-08-28 4499
3147 군대와 TV가 여자의 외모를 보는 남자의 눈에 미치는 영향
id: 이덕하이덕하
2010-08-27 4968
3146 남자가 나이가 들수록 여자의 외모를 더 중시하게 될까? 4
id: 이덕하이덕하
2010-08-27 6635
3145 현대음악의 보물창고 - 셔터 아일랜드(Shutter Island) OST
id: 코블렌츠코블렌츠
2010-08-27 9472
3144 야구팬들 호남비하가 국민일보 기사로 떴습니다
id: 흐르는 강물흐르는 강물
2010-08-26 3487
3143 산악연맹이 오은선 칸첸중가 등정이 가짜라고 했는데 의문중 하나 2
id: 흐르는 강물흐르는 강물
2010-08-26 3595
3142 고등학교의 문이과 구분 - 동남아의 경우 3
id: 가리사니가리사니
2010-08-26 9608
3141 선관위의 선거독려 트위터 처벌방침은 선거법 곡해한 것 3 1 imagemovie
id: 백수광부백수광부
2010-08-26 4807
3140 정치 투표하라고 하면 선거법 위반이랍니다. 3 1
id: whatadaywhataday
2010-08-26 4138
3139 일국의 총리 장관 후보자들이 하나같이 찌질한 이유는 뭘까요? 1
id: 흐르는 강물흐르는 강물
2010-08-26 3791
3138 정치 민주주의 정의 6
id: 이덕하이덕하
2010-08-26 5180

application/rss+xm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