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SLR 클럽 토론게시판의 Osmosis 님 글.  가입을 안하면 읽기도 안되는 게시판이라 그냥 퍼옵니다.

* 관련해 읽어볼만한 글

How Anti-Intellectualism Is Destroying America
http://www.truthout.org/article/how-anti-intellectualism-is-destroying-america

----------------------------------------------------------------------------------------------------------

요즘 미국의 민주당 의원들은 각자의 지구당에 내려가 이른바 '타운홀미팅'이란 걸 열고, 오바마 대통령의 새로운 의료보험제도를 설명하고 설득하는 데 안간힘을 쓰고 있습니다. 타운홀미팅이란 어디 학교 강당이나 마을회관 빌려서 주민 누구나 자유발언을 하도록 하고 토론을 하는 쌀나라 풀뿌리 민주주의의 상징같은 행사...

문제는 미국에도 합리적인 사고력이 결여된 꼴통들이 꽤 있어서 많은 타운홀미팅들이 지금 의료제도개혁에 반대하는 조직적인 시위꾼들로 거의 아수라장이 되고 있다는 것.어떤 곳은 행사 자체를 못 개최할 지경이지요. 주로 사라 페일린을 지지하고 러쉬 림보우같은 극우 선동꾼에 매료된 미국의 저소득층, 저학력층 백인들이 그 주인공들인데,저 사람들은 오바마가 빨갱이이고, 그의 정책도 비미국적인 빨갱이 정책일 뿐이라 아예 토론 따위가 필요없다고 생각하고 토론에 참여도 안한 채 행사를 방해하고 다닙니다. .

그 극우파들이 마이크 빼앗아서 발언하는 내용들이 연일 토크쇼나 뉴스채널에서 웃음거리가 되고 있는데 보고 있으면 웃긴 게 아니라 서글프더군요. 너무 무식해서... 어제는 남부의 사우스 캐롤라이나주 타운홀미팅에서 어떤 백인 레드넥이 발언하는 게 나왔는데 "연방정부가 이제 '메디케어(Medicare)'에 개입하려 하고 있다. 손을 떼라." 이러면서 고함을 치더군요. 그런데... 저 메디케어란 것은 이미 수십년전부터 연방정부가 모든 봉급생활자의 봉급에서 1.45%씩 의무적으로 떼어서 적립해놓는 아주 오래된제도라는 것.... 너무 무식해서 저같은 이민자도 다 아는 정부 프로그램을 모른다는 거죠.

그리고 저 꼴통백인들이 주로 CPR이라는 반의료개혁단체 회원들인데, 그 단체를 이끄는 사람은 거대한 병원 체인을 운영하면서 허위, 과다 의료비 청구등을 일삼다가 정부에 적발되어 미국 역사상 최대인 100억 달러의 벌금을 물게 한 장본인... 그 사기친 돈으로 얼마나 비싼 변호사를 썼는지 정작 본인은 감옥도 안가고 말았죠. 바보 백인들이 거대 의료기업의 이익을 대변하는 저 단체의 정체도 모르고 그들이 늘어 놓는 오바마 의료제도에 대한 온갖 악성루머와 거짓 선전을 그대로 믿고 저렇게 날뛰는 중이랍니다. 주로 잘 속는 노인들이나 저학력자들을 상대로 '오바마가 노후 의료혜택을 빼앗아서 가난한 라틴계 이민자들에게 주려한다'는 식의 악랄한 헛소문을 열심히 날조해서퍼뜨리고 있는 중.

하긴... 18%는 아직도 '천동설'을 굳게 믿고, 50% 정도는 미국 50개 주에서 각각 두명의 연방상원의원이 뽑힌다는 초딩 1,2학년 수준의 상식도 모르며, 지구의 나이가 6천년 밖에 안됐다고 믿는 바보도 30%를 넘는 나라이고 보니 별 기대는 안하지만... 명색초강대국이란 지위를 가지고 다른 많은 나라에 영향을 끼치는 나라의 국민 수준이 이러니 참 걱정입니다.

가끔 일상생활에서도 교육도 받을만큼 받은 미국사람들 입에서 완전 깡무식의 향기를 느끼고는 화들짝 놀랄 때가 있는데 이거 뭐 우리나라 국민들더러 뭐라 하기 그러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