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글은 내가 라캉의 이론이 쓰레기라고 생각하는 이유」라는 싱거운 글에 포함될 것이다. 그 글이 싱거워질 수밖에 없는 이유는 내가 라캉을 잘 알지 못하면서 쓰는 글이기 때문이다. 나는 미분기하학을 모르는 넘은 감히 일반 상대성 이론에 대해 떠들지 말라라는 말은 백 번 옳다고 생각하지만 동의보감도 안 읽은 넘는 감히 한의학에 대해 떠들지 말라라는 말은 택도 없는 헛소리라고 생각한다. 나는 라캉을 제대로 읽어보지 않은 넘은 감히 라캉에 대해 떠들지 말라라는 말은 한의학에 대한 말보다는 0.1cm라도 더 일리가 있다고 생각한다.

 

 

 

편의상 기쁨조(entertainer)를 표방하는 사람을 마술사라고 부르고 <반지의 제왕>에 나오는 간달프처럼 진짜로 마법을 쓸 수 있는 사람을 마법사라고 부르겠다. 마술사는 기발한 아이디어와 피나는 훈련으로 사람들의 눈을 속인다. 하지만 그들은 사기꾼이 아니다. 왜냐하면 나는 기쁨조다라는 전제가 있기 때문이다. 그는 마법의 교권이 아니라 기쁨의 교권에서 활동하는 것이다.

 

유리 겔라는 사기꾼이다. 왜냐하면 사실은 기쁨조이면서 마법사를 사칭했기 때문이다. 만약 진짜로 마법의 교권에서 놀고 싶었다면 제임스 랜디 같은 노련한 마술사 앞에서 자신의 마법을 보여주었어야 했다.

 

 

 

자크 라캉은 어떤 교권에서 놀았나? 그는 기쁨의 교권에서 놀았나? 아니면 과학의 교권에서 놀았나? 만약 그가 나는 기쁨조다라고 천명했다면 그는 사기꾼이 아니었을 것이다. 만약 그랬다면 그는 칸트, 헤겔, 니체, 마르크스 그리고 특히 프로이트의 저작들을 이리저리 짬뽕해서 지식인들에게 기쁨을 주었을 뿐이다. 나 자신이 이전에 프로이트를 읽으면서 상당한 기쁨을 얻었고 주변에서 들은 바로는 많은 지식인들이 라캉학파 문헌을 읽으면서 상당한 기쁨을 얻고 있다고 한다.

 

나는 라캉이 사기꾼이었다고 생각한다. 왜냐하면 그는 기쁨조이면서 과학자를 사칭했기 때문이다. 즉 자신의 이론의 진리성을 주창했기 때문이다. 기쁨조는 진리를 외치지 않는다. 소설가는 자신의 소설이 허구임을 기꺼이 인정하며, 마술사는 자신의 마술이 눈속임임을 기꺼이 인정한다. 그들은 사람들에게 얼마나 감동과 기쁨을 주느냐로 승부한다.

 

반면 마법사는 자신이 얼마나 어려운 마법을 진짜로 부릴 수 있느냐로 승부한다. 과학자는 자신의 이론이 얼마나 잘 검증되느냐 즉 진리에 얼마나 근접하느냐로 승부한다. 여기에는 진리가 걸려 있다.

 

 

 

프로이트가 자신의 작업이 과학이라고 분명히 밝힌 것과는 달리 라캉과 그의 제자들은 자신의 이론이 과학이라고 이야기하지 않았던 것 같다. 그들은 그냥 해석일 뿐이라는 식으로 얼렁뚱땅 넘어가려고 했다. 하지만 그들은 진리를 참칭했다. 진리라는 이야기를 꺼내는 순간 그는 기쁨의 교권이 아니라 과학의 교권에 들어선 것이다. 과학의 교권에 들어서면서 자신이 과학자임을 부정한다면 나는 진짜로 마법을 부릴 수는 있지만 마법사는 아니다라고 우기는 것과 다를 바 없다.

 

라캉이 스스로 기쁨조일 뿐이라고 인정한 적은 없었던 것 같다. 그는 자신의 해석과 남의 해석을 비교했으며 자신의 해석이 더 낫다고 우겼다. 물론 자신의 해석이 더 기쁨을 주기 때문에 낫다고 우긴 것이 아니라 자신의 해석이 진리에 더 근접했기 때문에 낫다고 우겼다.

 

마법의 교권에서 놀고 싶으면 제임스 랜디 같은 전문가 앞에서 마법을 뽐내야 한다. 과학의 교권에서 놀고 싶으면 전문 과학자들 앞에서 자신의 이론을 뽐내야 한다. 라캉은 이 문제를 회피했다. 그는 아주 속 편한 전략을 썼다. 진리를 참칭하면서 사실상 과학의 교권에서 놀았으면서도 다른 과학자가 쌍심지를 켜고 자신의 이론을 검증하는 것은 거부한 것이다.

 

 

 

이런 골 때리는 태도를 보이는 사람이 라캉 혼자만은 아니다. 여러 학파의 정신분석가들이 그런 식으로 빠져나가려고 한다. 그들은 해석의 옳고 그름에 대해 따졌지만 정신분석은 과학이 아니라고 우겼다. 일부 한의사들도 이런 태도를 취한다. 그들은 자신의 치료법이 효과가 있다고 주장했지만 그 효과를 과학적으로 검증하는 것은 거부한다. 장난하나? 바둑을 두려면 바둑의 규칙을 지켜야 한다. 바둑을 두다가 알까기를 하는 것은 반칙이다. 알까기를 하고 싶으면 우리 알까기 한 판 합시다라고 먼저 외쳐야 한다.

 

 

 

2010-02-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