댓글을 통해 유익한 의견과 자료가 올라오고 있어 사회자팀에 의해 메인게시판으로 이동되었습니다


100억을 운용하는 불법 통장이 있었다는 겁니다
투명과 정의를 부르짖는 민노당 역시 현실앞에선 별수가 없었나 봅니다
그래서 비판하거나 앞에 나서서 다른 사람 성토하는게 조심스럽습니다

실정법이 문제가 있다고 할 수 있지만 그런 식으로 자기입장에서 실정법이 잘 못되었다 생각하여 불법을 용인한다면 민주사회는 붕괴되겠지요

더욱 제도권 밖에 있어서 아예 실정법을 무시했다면 모르겠지만 원내 정당이 실정법을 어겼다면 이건 문제가 아닌가요

사실 시민단체 정부나 지자체 예산운용가지고 시비지만 시민단체 감사해 보면 아마 털릴것 많을 것입니다
물론 개인적으로 착복한 의미보다 위법사항이 많이 나올거라는 것이지요